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한 美대사대리, 얀센백신 도착 현장서 "철통같은 동맹 재확인"

송고시간2021-06-05 02:12

beta

로버트 랩슨 주한 미국 대사대리는 5일 "오늘 아침 성남공항에서 철통같은 한미동맹이 다시 한번 확인됐다"고 말했다.

랩슨 대사대리는 이날 자정 직후 미국 정부가 제공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얀센 백신이 도착한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 현장에서 이같이 언급하면서 "이것(백신 지원)이 바로 동맹이 해야 할 일인 동시에 동맹을 강하게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재민 국방부 차관은 "오늘 얀센 백신 도입으로 한미동맹의 공고한 유대감과 소중한 가치를 다시 한번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안전하게 백신 수송 작전을 수행해 준 한국군과 미군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박재민 국방차관 "한미동맹 공고한 유대감·소중한 가치 느끼는 계기"

한국 도착한 얀센 백신
한국 도착한 얀센 백신

(서울=연합뉴스) 5일 새벽 경기도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관계자들이 공군 다목적 공중급유수송기 'KC-330'로 운반한 존슨앤드존슨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얀센 백신을 체크하고 있다.
얀센 백신은 경기도 이천·평택 물류센터로 옮겨진 뒤 배송 절차를 거쳐 오는 10∼20일 전국 위탁의료기관에서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중 사전 예약한 89만2천여 명을 대상으로 접종이 실시된다. 2021.6.5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성남·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김서영 기자 = 로버트 랩슨 주한 미국 대사대리는 5일 "오늘 아침 성남공항에서 철통같은 한미동맹이 다시 한번 확인됐다"고 말했다.

랩슨 대사대리는 이날 자정 직후 미국 정부가 제공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얀센 백신이 도착한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 현장에서 이같이 언급하면서 "이것(백신 지원)이 바로 동맹이 해야 할 일인 동시에 동맹을 강하게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이 백신은 한국군뿐만 아니라 군 관련 민간인 종사자들에게도 접종될 예정"이라며 "한반도의 평화 유지를 위한 주한미군의 준비태세를 유지하는 데에도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네드 프라이스 미국 국무부 대변인도 앞서 트위터에서 얀센 백신의 한국행 소식을 전하면서 "양국의 우정은 깊고, 특히 절실히 필요한 때에 그렇다"고 전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얀센 백신을 항공기에 싣는 사진 3장도 함께 올렸다.

한국행 얀센 백신
한국행 얀센 백신

(워싱턴=연합뉴스) 네드 프라이스 미국 국무부 대변인이 4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올린 한국행 얀센 백신 사진. 2021.6.4
[네드 프라이스 미 국무부 대변인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도 지난 3일(현지시간) 얀센 백신 지원과 관련해 주한미군 보호에 방점을 두며 특별한 상황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박재민 국방부 차관은 "오늘 얀센 백신 도입으로 한미동맹의 공고한 유대감과 소중한 가치를 다시 한번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안전하게 백신 수송 작전을 수행해 준 한국군과 미군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번에 도착한 얀센 백신은 101만2천800명분으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달 21일 워싱턴DC 백악관에서 열린 한미정상회담 당시 약속한 55만명분보다 배 가까이 늘어난 물량이다.

이와 관련해 정부는 "국제적 관점에서 상당히 이례적인 결정으로, 미국이 한미동맹의 가치를 인정해 우리나라를 특별히 배려한 것"이라고 평가하고 있다.

환영사하는 로버트 랩슨 주한 미국 대리 대사
환영사하는 로버트 랩슨 주한 미국 대리 대사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로버트 랩슨 주한 미국 대리 대사가 22일 정동빌딩에서 '탄소중립의 실천을 위한 행동과 제도개선의 중요성'이란 주제로 열린 'GGGI-고위급 비즈니스 라운드 테이블'에서 환영사하고 있다. 2021.4.22 srbaek@yna.co.kr

sy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