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후재 진천군의원 부부 쌍둥이 출산…자녀 6명으로 늘어

송고시간2021-06-02 18:54

beta

네 자녀를 둔 유후재(43) 충북 진천군의원 부부가 쌍둥이 자녀를 출산했다.

2일 진천군의회에 따르면 유 의원의 부인 김정옥(37)씨가 지난달 27일 세종시 한 병원에서 여아 쌍둥이를 낳았다.

김 씨는 "쌍둥이를 낳아 여섯 자녀의 엄마가 돼 기쁘다"며 "축하해주는 많은 분의 기대에 걸맞게 아이들을 건강하고 올곧게 키우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진천=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네 자녀를 둔 유후재(43) 충북 진천군의원 부부가 쌍둥이 자녀를 출산했다.

유후재 진천군의원
유후재 진천군의원

[진천군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일 진천군의회에 따르면 유 의원의 부인 김정옥(37)씨가 지난달 27일 세종시 한 병원에서 여아 쌍둥이를 낳았다.

김 씨는 "쌍둥이를 낳아 여섯 자녀의 엄마가 돼 기쁘다"며 "축하해주는 많은 분의 기대에 걸맞게 아이들을 건강하고 올곧게 키우겠다"고 말했다.

부모를 모시고 3대가 함께 사는 유 의원은 "다자녀 가정의 가장으로, 자녀 양육 지원과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만들 수 있는 정책 개발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