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종학당재단, 21개국 31개 학당서 장기 근무할 교원 모집

송고시간2021-06-02 15:39

beta

해외 한국어 보급기관인 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은 14일까지 베트남·러시아 등 21개국 31개 세종학당에서 최대 5년간 근무하며 외국인에게 한글을 가르칠 '현지화 교원' 44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종학당재단, 한국어 '현지화 교원' 모집
세종학당재단, 한국어 '현지화 교원' 모집

세종학당재단은 해외 세종학당에서 장기 근무하며 외국인에게 한국어를 가르칠 '현지화 교원' 44명을 모집한다. [세종학당재단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해외 한국어 보급기관인 세종학당재단(이사장 강현화)은 14일까지 베트남·러시아 등 21개국 31개 세종학당에서 최대 5년간 근무하며 외국인에게 한글을 가르칠 '현지화 교원' 44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현지화 교원'은 1년 미만으로 근무하는 기존의 '파견 교원'과 달리 2년 근무 후 현지 학당의 직접 고용으로 최대 3년까지 추가 근무하게 된다.

모집은 지원자의 강의 경력에 따라 가·나·다·라 4개 등급에 걸쳐 진행된다. 가급의 경우 관련 전공의 석사 학위 이상을 소지하고 8년 이상의 강의 경력을 갖춰야 한다.

나급에는 3∼8년, 다급에는 1∼3년, 라급에는 1년 미만의 강의 경력이 있어야 지원할 수 있다.

등급과 관계없이 한국어 교원 자격증을 보유해야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 희망자는 재단 누리집 내 '세종학당 파견 교원 접수 시스템'(http://apply.ksif.or.kr)에서 응시하면 된다.

재단은 서류 심사와 수업 시연 등을 거쳐 오는 7월 중순 합격자를 발표한다.

선발된 교원들은 사전 교육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은 후 8월부터 현지 출입국 상황에 맞춰 순차적으로 파견되며 항공권·주거비·급여 등을 지원받는다.

wak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