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故손정민 사건에 서울경찰청장 연루' 허위글 내사

송고시간2021-06-02 11:11

beta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된 의대생 고(故) 손정민씨 사망 사건에 장하연 서울경찰청장과 그 가족이 관련됐다는 온라인상 허위정보에 대해 경찰이 내사에 착수한다.

서울경찰청은 2일 "경기북부경찰청이 장 청장과 그 가족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행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온라인상에는 장 청장의 아들이 중앙대 의과대학 11학번이고 이름은 '장첸'이며, 손씨 죽음에 경찰 고위직이 관련돼있다는 가짜 뉴스가 무분별하게 퍼지고 있다고 경찰은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지방경찰청
서울지방경찰청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장우리 기자 = 한강에서 숨진 채 발견된 의대생 고(故) 손정민씨 사망 사건에 장하연 서울경찰청장과 그 가족이 관련됐다는 온라인상 허위정보에 대해 경찰이 내사에 착수한다.

서울경찰청은 2일 "경기북부경찰청이 장 청장과 그 가족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행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울경찰청장 관련 사건을 해당 경찰청에서 직접 수사하는 게 적절하지 않아 인접한 경기북부청에서 수사하게 됐다.

현재 온라인상에는 장 청장의 아들이 중앙대 경영학과 11학번이고 이름은 '장첸'이며, 손씨 죽음에 경찰 고위직이 관련돼있다는 가짜 뉴스가 무분별하게 퍼지고 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장 청장의 자녀 중에는 중앙대생도 없고 의대생도 없다"며 해당 의혹들이 모두 근거 없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iroowj@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qxmosHbaRHo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