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얀센 접종예약 첫날 18시간만에 최종 마감…100만명중 90만명(종합)

송고시간2021-06-01 18:36

beta

질병관리청은 1일 문자 공지를 통해 "얀센 백신 사전예약은 오늘 오후 6시 4분에 종료됐다"며 "예약 인원은 총 90만명"이라고 밝혔다.

이날 0시 사전예약이 시작된 지 18시간 4분만에 마감된 것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80만명 1차 마감후 10만명 2차로 추가 접수…한시간 반만에 종료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신재우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얀센 백신 접종 사전 예약이 시작되자마자 당일에 곧바로 마감됐다,

질병관리청은 1일 문자 공지를 통해 "얀센 백신 사전예약은 오늘 오후 6시 4분에 종료됐다"며 "예약 인원은 총 90만명"이라고 밝혔다.

이날 0시 사전예약이 시작된 지 18시간 4분만에 마감된 것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사이트(https://ncvr.kdca.go.kr)에도 '얀센 백신 예약이 최종 종료됐습니다. 선착순 사전예약에 참여하지 않은 분들도 다음번 일반국민 접종순서에 따라 예방접종이 가능합니다'는 문구가 떠 있다.

질병청은 미국이 제공하는 물량인 101만2천800명분에서 11만2천800명분을 남기고 예약을 조기 마감했다.

이와 관련해 질병청은 "예약인원보다 더 많은 물량을 의료기관에 배송해야 하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에 100만명 예약을 다 채우지 않고 10만명을 남겼다"고 설명했다.

얀센 백신은 1바이알(병)당 접종인원이 5명이고, 접종기관에서는 예약자 2명만 확보하면 1병을 개봉할 수 있다.

이런 원칙 때문에 37명이 예약한 의료기관에는 40명분(5명×8바이알)의 백신을 공급해야 한다.

질병청은 예약 인원보다 더 많은 백신을 의료기관에 배송해야 하는 점을 고려해 80만명이 예약을 마친 오후 3시30분에 1차 마감했으며, 이후 의료기관별 배송량을 계산한 뒤 오후 4시 30분부터 2차 예약을 진행했다.

10만명을 대상으로 한 2차 예약은 약 1시간 34분 만에 종료됐다.

이번 사전예약 대상자는 30세 이상 60세 미만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국방·외교 관련자 등 약 370만명이다. 국방 관련자에는 군과 군무원 가족이나 군 시설을 상시 출입하는 민간인도 포함된다.

질병청은 60세 이상 국방·외교 관련자 등이 대상자에서 제외된 것과 관련해선 "60세 이상 연령대는 당초 계획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 대상자이므로 이번 얀센 접종 대상에서 제외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정부는 얀센 백신의 효과에 대해 세계보건기구(WHO)의 유효성 기준을 충족하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지난 4월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 허가를 통해 안전성과 효과성이 검증된 백신이라고 강조했다.

[그래픽] 얀센 백신 사전 예약 당일 마감
[그래픽] 얀센 백신 사전 예약 당일 마감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김기남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언급한 뒤 "얀센은 1회 접종으로 완료되고 임상시험에서 예방효과는 66% 이상, 중증예방 효과는 85% 이상 유지되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남아공 변이나 브라질 변이에 대해서도 다른 백신보다 더 나은 효능을 보인다는 연구도 있다"고 덧붙였다.

hyunmin623@yna.co.kr withwit@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DSlapaGAMQw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