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제시, 조정래 소설 배경 '아리랑문학마을' 감성 여행지로 육성

송고시간2021-06-01 15:26

beta

조정래 대하소설 '아리랑'을 재현한 '아리랑문학마을'이 문학적 감성 여행지로 변모한다.

전북 김제시는 한국관광공사 전북지사와 함께 아리랑문학마을 관광 활성화를 위한 현장 컨설팅을 진행했다고 1일 밝혔다.

김제시 관계자는 "우리 민족의 수난과 투쟁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아리랑문학마을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관광지"라며 "한국관광공사와 협력해 관광 명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제 아리랑문학마을
김제 아리랑문학마을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제=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조정래 대하소설 '아리랑'을 재현한 '아리랑문학마을'이 문학적 감성 여행지로 변모한다.

전북 김제시는 한국관광공사 전북지사와 함께 아리랑문학마을 관광 활성화를 위한 현장 컨설팅을 진행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전북도, 전북관광마케팅종합지원센터, 코레일 전북본부 마케팅팀, 여행사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관광지로서 아리랑문학마을의 현 상황을 진단하고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아리랑문학마을이 포함된 유수의 여행상품 문제점을 논의하고 오디오 관광 안내 해설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김제시 관계자는 "우리 민족의 수난과 투쟁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아리랑문학마을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관광지"라며 "한국관광공사와 협력해 관광 명소화하겠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