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환경부-LG전자, TV 등 가전제품 탈플라스틱 실천한다

송고시간2021-06-01 14:29

beta

환경부는 엘지(LG)전자, 자원순환사회연대와 1일 오후 서울 강서구 엘지사이언스파크에서 가전분야 '탈플라스틱 실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텔레비전, 사운드바 등 가전제품에 들어가는 플라스틱의 사용을 줄이면서 기존 플라스틱은 재생원료로 대체하는 등 가전분야 탈플라스틱 실천을 위해 마련됐다.

LG전자는 올 한해 탈플라스틱 실천을 통해 폐플라스틱 약 1천50t을 재활용하고, 1만여t의 플라스틱을 절감할 것으로 추정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LG 올레드 TV 설명하는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
LG 올레드 TV 설명하는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

(서울=연합뉴스) 1일 서울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탈플라스틱 실천 협약식에서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오른쪽 두번째)이 홍정기 환경부 차관(오른쪽)에게 플라스틱 사용의 원천 감축이 가능한 LG 올레드 TV를 설명하고 있다. 2021.6.1
[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환경부는 엘지(LG)전자, 자원순환사회연대와 1일 오후 서울 강서구 엘지사이언스파크에서 가전분야 '탈플라스틱 실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텔레비전, 사운드바 등 가전제품에 들어가는 플라스틱의 사용을 줄이면서 기존 플라스틱은 재생원료로 대체하는 등 가전분야 탈플라스틱 실천을 위해 마련됐다.

LG전자는 올해부터 텔레비전과 사운드바 본체에 사용하는 플라스틱 원료의 약 30%를 폐자동차 전조등 또는 폐가전제품 등을 재활용해 생산한 재생원료로 대체한다.

페트병 재생원료를 100% 사용한 직물 소재를 외관에 적용한 사운드바 제품도 출시할 예정이다.

또 LCD 텔레비전 대비 플라스틱 사용량이 30%에 불과한 OLED 텔레비전 생산 확대를 추진한다.

LG전자-환경부-시민단체, 탈플라스틱 실천 협약
LG전자-환경부-시민단체, 탈플라스틱 실천 협약

(서울=연합뉴스) 1일 서울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탈플라스틱 실천 협약식에서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왼쪽부터), 홍정기 환경부 차관, 김미화 자원순환사회연대 이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6.1
[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LG전자는 올 한해 탈플라스틱 실천을 통해 폐플라스틱 약 1천50t을 재활용하고, 1만여t의 플라스틱을 절감할 것으로 추정했다.

자원순환사회연대는 재생원료 사용 제품에 대한 소비자 인식개선 및 착한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소비자 홍보, 교육 등을 추진, 기업의 탈플라스틱 전환을 지원한다.

bookman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