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증평 형석중, 희귀질환 투병 학생 돕기 십시일반

송고시간2021-06-01 10:34

beta

충북 증평 형석중학교 교사와 학생들이 희귀질환으로 투병 중인 이 학교 학생을 돕기 위해 나섰다.

1일 형석중에 따르면 이 학교 1학년 A군은 초등학교 4학년때부터 섬유이형성증, 골모세포증을 앓아오다 지난달 초 수술하는 과정에서 희귀 악성 골육증 암이 확인됐다.

이 소식을 접한 교사와 학생들은 십시일반 모은 120만원을 이날 A군에게 전달하고 쾌유를 빌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증평=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충북 증평 형석중학교 교사와 학생들이 희귀질환으로 투병 중인 이 학교 학생을 돕기 위해 나섰다.

형석중 희귀질환 투병 학생 돕기 성금 전달
형석중 희귀질환 투병 학생 돕기 성금 전달

[형석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일 형석중에 따르면 이 학교 1학년 A군은 초등학교 4학년때부터 섬유이형성증, 골모세포증을 앓아오다 지난달 초 수술하는 과정에서 희귀 악성 골육증 암이 확인됐다.

할머니와 함께 어렵게 생활하는 A군은 하루 20만원이 넘는 입원 치료비를 감당할 수 없어 통원 치료를 해야 하는 형편이다.

이 소식을 접한 교사와 학생들은 십시일반 모은 120만원을 이날 A군에게 전달하고 쾌유를 빌었다.

이 학교 프라모델 동아리 소속 학생들은 장터를 열어 자신들이 만든 작품을 판매한 수익금을 기탁하기도 했다.

학부모와 동창회 등 지역사회도 A군을 돕기 동참 의사를 밝히고 있다.

성금을 전달한 학생회장 윤준렬(3학년) 군은 "A군이 하루속히 건강을 회복, 학우들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학창생활을 했으면 좋겠다"며 "더 많은 분들이 희망과 나눔을 베풀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p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