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패션 플랫폼 에이블리, 620억원 규모 추가 투자 유치

송고시간2021-06-01 08:42

beta

여성 패션 전문 플랫폼인 에이블리를 운영하는 에이블리코퍼레이션은 SV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파트너스, 인터베스트 등 총 7곳에서 62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일 밝혔다.

에이블리코퍼레이션가 유치한 투자금은 1천60억원으로 불어났다.

회사 측은 "유치 금액이 여성 패션 쇼핑업계 최대 규모"라며 "사업 역량과 기술 경쟁력이 높게 평가받은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에이블리 광고
에이블리 광고

[에이블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여성 패션 전문 플랫폼인 에이블리를 운영하는 에이블리코퍼레이션은 SV인베스트먼트, 프리미어파트너스, 인터베스트 등 총 7곳에서 62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에이블리코퍼레이션가 유치한 투자금은 1천60억원으로 불어났다.

회사 측은 "유치 금액이 여성 패션 쇼핑업계 최대 규모"라며 "사업 역량과 기술 경쟁력이 높게 평가받은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2018년 3월 문을 연 에이블리는 사용자의 '상품 찜'과 '구매 이력' 등 빅데이터를 분석해 취향에 맞는 상품을 추천해주는 '개인 맞춤형 추천 서비스'를 앞세운 플랫폼이다. 출시 3년 만에 누적 앱 다운로드 횟수 2천만 건, 누적 거래액 6천억원 등을 기록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회사 측은 이번에 확보한 투자금으로 인공지능(AI) 취향 추천 서비스 고도화와 동대문 풀필먼트 서비스 강화, 해외 진출 가속화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