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종합화학 나경수 "생산 플라스틱 100% 재활용 방안 만들겠다"

송고시간2021-05-31 18:30

beta

SK종합화학은 나경수 사장이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에서 친환경 전환과 플라스틱 문제 해결 방안을 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나경수 사장은 순환경제 세션 패널 토론에 기업을 대표해 참석해 "SK종합화학은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을 위해 폐플라스틱 재순환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핵심 기술 개발에 역점을 두고 친환경 사업(그린 비즈니스)을 강력히 추진 중이며, 향후 생산하는 플라스틱 제품을 100% 직·간접적 방법으로 재활용하도록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나 사장은 "친환경 플라스틱 순환체계가 원활하게 작동하기 위해서는 이익 창출이 동반돼야 한다"며 "화학적 재활용으로 생산 단계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를 크게 줄여 탄소배출권 비용을 절감하고, 제품의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친환경 플라스틱 생산 기술 개발·자본 투자를 통해 공정을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순환경제 세션 참석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SK종합화학은 나경수 사장이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에서 친환경 전환과 플라스틱 문제 해결 방안을 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31일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순환경제 세션'에 참석해 패널 토론을 하고 있다. [SK종합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이 31일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순환경제 세션'에 참석해 패널 토론을 하고 있다. [SK종합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나경수 사장은 순환경제 세션 패널 토론에 기업을 대표해 참석해 "SK종합화학은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을 위해 폐플라스틱 재순환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핵심 기술 개발에 역점을 두고 친환경 사업(그린 비즈니스)을 강력히 추진 중이며, 향후 생산하는 플라스틱 제품을 100% 직·간접적 방법으로 재활용하도록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나 사장은 폐플라스틱 재활용 비율을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 폐플라스틱을 열로 분해해서 다시 플라스틱 원료인 열분해유로 재탄생 시키는 기술을 소개하면서 "글로벌 열분해유 기업과 전략적으로 협력해 상업화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나 사장은 "친환경 플라스틱 순환체계가 원활하게 작동하기 위해서는 이익 창출이 동반돼야 한다"며 "화학적 재활용으로 생산 단계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를 크게 줄여 탄소배출권 비용을 절감하고, 제품의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친환경 플라스틱 생산 기술 개발·자본 투자를 통해 공정을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 사장은 "플라스틱 원료·제품 생산유통, 재활용 업체 등 밸류체인에 있는 기업들이 모두 참여해 친환경 플라스틱 시장이 빠르게 형성될 수 있도록 협력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왼쪽 상단)이 31일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순환경제 세션'에 참석해 패널 토론을 하고 있다. [SK종합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종합화학 나경수 사장(왼쪽 상단)이 31일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순환경제 세션'에 참석해 패널 토론을 하고 있다. [SK종합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계자원기구(WRI) 완지라 마타이(Wanjira Mathai) 부회장은 "아프리카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폐기물이 급증하는 반면, 열악한 처리 시스템으로 인해 환경·인체보건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순환경제 달성을 위해 전 분야가 협력, 순환체계 구축을 위한 연결고리를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유엔환경계획(UNEP) 스티븐 스톤(Steven Stone) 지부장은 "순환경제 없이는 탄소중립 달성이 불가능하다"며 "UNEP는 개발도상국 대상으로 순환경제 관련 정부의 정책 개발을 지원하고 지식을 전파하는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