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그늘막 등 폭염대비시설 7천523곳 설치

송고시간2021-05-31 10:00

beta

경기도가 그늘막 등 폭염저감시설 7천523개소를 설치하는 등 올여름 폭염 대비에 나선다.

경기도는 폭염 대책 기간(5월 20일∼9월 30일)에 대응 단계에 따라 상황관리 전담 조직(TF)을 운영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해 폭염 피해를 예방할 계획이라고 31일 밝혔다.

그늘막과 그늘나무 등 생활밀착형 폭염저감시설은 지난해 6천192개소에서 1천331곳 늘어난 7천523개소로 확대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경기도가 그늘막 등 폭염저감시설 7천523개소를 설치하는 등 올여름 폭염 대비에 나선다.

폭염주의보
폭염주의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도는 폭염 대책 기간(5월 20일∼9월 30일)에 대응 단계에 따라 상황관리 전담 조직(TF)을 운영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해 폭염 피해를 예방할 계획이라고 31일 밝혔다.

그늘막과 그늘나무 등 생활밀착형 폭염저감시설은 지난해 6천192개소에서 1천331곳 늘어난 7천523개소로 확대된다.

도는 코로나19로 실내 무더위 쉼터 이용이 제한돼 냉방시설 이용이 힘든 폭염 취약 노인 5만여명에게 쿨매트와 쿨조끼 등 냉방물품을 지원할 방침이다.

도는 노인, 노숙인 등 폭염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폭염 시 안부 전화를 하거나 이들을 방문 확인하고, 건설 노동자에게 무더위 휴식 시간제(오후 2시∼오후 5시)를 권고할 예정이다.

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