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3대3 남자농구, 올림픽 예선 1승 3패로 마무리

송고시간2021-05-29 23:41

beta

한국 남자농구 3대3 국가대표팀이 도쿄올림픽 예선 대회 조별리그를 1승 3패로 마쳤다.

한국 대표팀은 29일 오스트리아 그라츠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농구 3대3 예선 남자부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카자흐스탄을 21-13으로 꺾고 유일한 승리를 거뒀다.

27일 열린 벨기에와 1차전, 미국과 2차전에서 2연패를 당한 한국은 이로써 예선에서 1승 3패의 성적을 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민섭 리투아니아전 경기 모습
김민섭 리투아니아전 경기 모습

[국제농구연맹 홈페이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한국 남자농구 3대3 국가대표팀이 도쿄올림픽 예선 대회 조별리그를 1승 3패로 마쳤다.

한국 대표팀은 29일 오스트리아 그라츠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농구 3대3 예선 남자부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카자흐스탄을 21-13으로 꺾고 유일한 승리를 거뒀다.

이어 열린 4차전에서는 리투아니아에 12-22로 패했다.

27일 열린 벨기에와 1차전, 미국과 2차전에서 2연패를 당한 한국은 이로써 예선에서 1승 3패의 성적을 냈다.

8강 진출을 위해 B조 2위 이상을 확보해야 했던 한국은 조 4위에 자리하며 대회를 마무리했다.

3승 1패씩을 거둔 미국과 리투아니아가 각각 B조 1, 2위를 차지해 8강에 진출했다.

카자흐스탄전에서 한국은 김민섭(하늘내린인제)이 2점 슛 3개를 포함해 11점을 몰아쳤고, 이동준(한솔레미콘)이 5점, 이승준(한솔레미콘)과 박민수(하늘내린인제)가 각각 3점과 2점을 더했다.

하지만 리투아니아전에서는 이승준이 6점, 김민섭이 5점, 이동준이 1점을 넣는 데 그쳤다.

리투아니아는 2점 슛 개수에서 7개-3개로 앞섰고, 1점 슛 성공률에서도 89%(9개 중 8개)로 31%(16개 중 5개)를 기록한 한국에 우위를 점했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