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원 향토박물관 '근대 남원 석판본 인쇄물' 특별전 개최

송고시간2021-05-27 11:37

beta

전북 남원시 향토박물관이 근대 남원의 석판본 인쇄 문화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특별전 '근대 기록물, 남원의 석판본 인쇄물을 만나다'를 오는 29일부터 7월 4일까지 연다고 27일 밝혔다.

특별전에서는 1900년대 이후 남원 지역에서 만들어진 석판본 시문집과 지리지 40여점이 전시된다.

이경석 향토박물관 학예연구사는 "남원은 전라도의 문헌지방(文獻之邦)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많은 자료가 생산·유통됐던 곳"이라며 "당대의 삶과 시대 정신, 문화의 단면을 보여주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근대 남원 석판본 인쇄물 특별전' 전시 작품들
'근대 남원 석판본 인쇄물 특별전' 전시 작품들

[남원시 제공]

(남원=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남원시 향토박물관이 근대 남원의 석판본 인쇄 문화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특별전 '근대 기록물, 남원의 석판본 인쇄물을 만나다'를 오는 29일부터 7월 4일까지 연다고 27일 밝혔다.

특별전에서는 1900년대 이후 남원 지역에서 만들어진 석판본 시문집과 지리지 40여점이 전시된다.

전북대와 전남대, 계명대 등 전국 주요 대학 도서관이 소장한 작품들을 모은 것이다.

이경석 향토박물관 학예연구사는 "남원은 전라도의 문헌지방(文獻之邦)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많은 자료가 생산·유통됐던 곳"이라며 "당대의 삶과 시대 정신, 문화의 단면을 보여주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