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전자, LED도 초격차…세계 최고 광효율 제품 개발

송고시간2021-05-27 11:00

LM301B EVO 패키지…독자 기술로 색품질까지 강화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세계 최고 광효율에 색품질의 혁신까지 더한 LED 패키지 기술을 개발했다.

삼성전자가 27일 공개한 'LM301B EVO' 패키지는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백색 LED 광원의 광효율을 업계 최고 수준인 235lm/W(루멘/와트)로 높였다.

그러면서 학교·사무실·높은 천장의 공장이나 창고 등 다양한 실내 환경에 최적화된 색품질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업계에서 널리 쓰는 가로 3.0mm, 세로 3.0mm의 '3030 패키지'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돼 일반 제품부터 프리미엄 조명기구까지 다양한 실내조명 디자인에 사용할 수 있다. 색온도는 2천700K부터 6천500K까지 다양하다.

삼성전자 LM301B EVO 패키지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전자 LM301B EVO 패키지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조명은 에너지 효율뿐만 아니라 조명이 사용되는 환경까지 고려하도록 기준이 강화되는 추세다.

이번에 개발한 패키지는 조명기구 적용시 유럽 에너지 등급 표시 규정인 ErP(Energy-related Products) 최고 등급인 A등급을, 미국 조명규격인 DLC(DesignLights Consortium) 최고 등급인 프리미엄 등급을 만족시킨다.

10만시간 이상 사용에도 문제없는 신뢰성 평가도 마쳤다.

삼성전자는 이번 LM301B EVO 패키지에 독자적인 설계 노하우를 적용한 플립칩 기술을 통해 LED칩에서 발생하는 열을 효과적으로 방출했다고 설명했다.

또 LED칩을 둘러싼 몰드 내부에 반사체 구조를 적용해 빛이 외부로 퍼지는 광손실을 줄여 광효율을 최대화했으며, 최적의 형광체 배합 기술로 실내에서 자연스러운 색을 구현하도록 했다.

이 패키지를 실내 조명기구에 탑재하면 업계 최고의 광효율과 색품질로 제작이 가능하고 전력도 절감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신기술을 통해 LED 부문에서도 초격차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옴디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LED 조명시장에서 중국 MLS에 이어 2위(작년 매출 기준)를 기록했으며, 광효율 기술은 업계 최고 수준이다.

삼성전자 LED사업팀 김언수 전무는 "LM301B EVO 패키지는 점차 심화하는 효율 경쟁에서 독보적인 차별점을 제시한 제품"이라면서 "지속적인 기술 혁신을 통해 고부가 가치 LED 광원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전 세계적인 친환경 규제와 에너지 이슈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