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역 경제 활력 해법 찾는다"…'전북 경제포럼' 출범

송고시간2021-05-26 14:37

beta

급변하는 경제 환경에 대응하고 지역 실정에 맞는 정책 방향을 논의하기 위한 '전북 경제포럼'이 26일 출범했다.

전북도와 도 산하 싱크탱크인 전북연구원은 이날 도청에서 대학교수, 한국은행·무역협회 등 유관기관, 산업·노동계 등 전문가 33명으로 구성된 경제포럼 발대식을 했다.

권혁남 전북연구원장은 "포럼의 분과를 세분화하고 전문가도 대폭 늘렸다"면서 "단기적 경기 부양책 마련과 동시에 거시적 계획을 수립해 지역경제의 활력을 되찾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시장 활기
시장 활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급변하는 경제 환경에 대응하고 지역 실정에 맞는 정책 방향을 논의하기 위한 '전북 경제포럼'이 26일 출범했다.

전북도와 도 산하 싱크탱크인 전북연구원은 이날 도청에서 대학교수, 한국은행·무역협회 등 유관기관, 산업·노동계 등 전문가 33명으로 구성된 경제포럼 발대식을 했다.

전북 경제포럼은 거시경제, 일자리·노동, 중소기업·소상공인, 창의·혁신 등 4개 분과로 나뉘어 분과별 개선 과제 도출에 집중할 예정이다.

이날 토론에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경제 변화에 따른 대응 방향으로 ▲ 디지털 비대면 문화 확산 대응 6개 사업 ▲ 돌봄·고용 등 사회 안전망 강화 6개 사업 ▲ 자급자족 경제 및 지역공동체 강화 4개 사업이 제시됐다.

경제포럼은 경제위기 대응을 위한 산·학·연 협력, 경제성장과 가장 밀접한 인구 대책, 청년이 정착할 수 있는 일자리 창출, 고부가가치 산업 생태계 조성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권혁남 전북연구원장은 "포럼의 분과를 세분화하고 전문가도 대폭 늘렸다"면서 "단기적 경기 부양책 마련과 동시에 거시적 계획을 수립해 지역경제의 활력을 되찾겠다"고 말했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