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은평구서 달리는 차에 '쇠구슬 테러'…경찰 수사

송고시간2021-05-25 22:17

beta

서울 은평구의 한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가 날아온 쇠구슬에 파손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은평경찰서는 이날 낮 12시 34분께 은평구 진관동 삼천교 위를 달리던 승용차에 쇠구슬이 날아왔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당시 피해 승용차 주변을 달리던 차량은 없었던 점에 비춰 다리 인근에서 쇠구슬이 발사됐을 것으로 보고 주변 폐쇄회로TV(CCTV) 영상 등을 분석해 범인을 찾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쇠구슬
쇠구슬

[연합뉴스TV 제공.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 관련 없음.]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기자 = 서울 은평구의 한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가 날아온 쇠구슬에 파손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은평경찰서는 이날 낮 12시 34분께 은평구 진관동 삼천교 위를 달리던 승용차에 쇠구슬이 날아왔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이 사고로 운전석 뒤편 유리창이 깨졌으나 홀로 승용차를 운전하던 50대 남성은 다친 곳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지름 3㎜가량의 작은 쇠구슬 1개를 발견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에 분석을 의뢰했다.

경찰은 당시 피해 승용차 주변을 달리던 차량은 없었던 점에 비춰 다리 인근에서 쇠구슬이 발사됐을 것으로 보고 주변 폐쇄회로TV(CCTV) 영상 등을 분석해 범인을 찾고 있다.

chi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