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유불리 갈리는 '역선택 방지'…野전대 '뜨거운 감자'로

송고시간2021-05-25 18:03

하태경, 도입 반대하며 의총 소집 요구…태영호 동조

"與 지지자 정략적 선택 위험" 주장도

비전발표하는 이준석 후보
비전발표하는 이준석 후보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 이준석 후보가 25일 서울 마포구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린 국민의힘 제1차 전당대회 비전발표회에서 비전발표를 하고 있다. 2021.5.25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 차기 대표를 선출하는 본경선 여론조사에 '역선택 방지' 문항을 추가할지를 두고 당내 논란이 가열되고 있다.

역선택 방지는 여론조사 표본에서 다른 정당 지지자를 배제하는 것으로, 범여권 지지층이 일부러 국민의힘에 불리한 선택을 하는 경우를 막기 위한 조치다.

하태경 의원은 25일 이에 반대하며 의원총회 소집을 요구해 논란에 불을 지폈다.

하 의원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역대 전당대회 여론조사에서 역선택 방지를 도입한 적이 없다"며 "반쪽짜리 여론조사를 하려는 저의가 의심스럽다"고 주장했다.

이어 "원내대표에게 역선택 방지 관련 논의를 위한 의총 소집을 요구했다"며 "여의치 않으면 의원 10명이 연명하는 방식으로라도 의총을 열겠다"고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태영호 의원도 SNS에서 "다른 당 당원이나 지지자를 제외하면 '일반' 여론조사라 할 수 없다"며 "차라리 '선별' 여론조사라 해라"라고 지적했다.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러나 역선택 방지를 요구하는 당내 여론도 만만치 않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자들이 야권 분열을 노리고 대거 역선택에 나설 경우 정권 교체를 위한 최적의 리더를 선출하기 어려워질 수 있다는 우려가 깔려 있다.

당 대표는 당원들의 대표이므로, 공직 후보자 선출 때와 달리 민심보다 당심에 무게를 두는 것이 당연하다는 주장도 뒤따른다.

한 캠프 관계자는 통화에서 "여론조사에 정략적 선택이 조금이라도 개입되면 굉장히 위험하다"며 "당원 중심의 전략적 선택이 우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전날 회의에서 역선택 방지 문항과 관련한 논의를 진행했으나 일부 선관위원의 도입 반대로 결론을 내리지 못한 상태다.

이번 논란의 이면에는 당권 주자별 유불리가 있다는 게 지배적인 해석이다.

우선 역선택 방지 장치를 도입하면 당원 지지 기반이 탄탄한 일부 후보에게 유리하다는 것이 통상의 평가다.

본경선은 당원 투표 70%, 여론조사 30%를 각각 반영하는데, 여론조사 표본을 국민의힘 지지층과 무당층으로 한정하면 사실상 당원 투표 100%와 비슷한 결과가 도출될 수 있기 때문이다.

더구나 이번 전당대회 선거인단은 32만8천여 명으로, 출신 지역은 수도권 32.3%, 대구·경북(TK) 28.0%, 부산·경남(PK) 23.3%, 충청 10.3% 등이다.

태생적으로 수도권·영남 출신 중진에 유리한 구조인 셈이다.

비전발표하는 나경원 후보
비전발표하는 나경원 후보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 나경원 후보가 25일 서울 마포구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린 국민의힘 제1차 전당대회 비전발표회에서 비전발표를 하고 있다. 2021.5.25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반면, 여론조사 응답자의 역선택 부작용을 고려하지 않을 경우 높은 인지도에 비해 당내 기반이 취약한 신예 후보들에게 유리할 수 있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역선택 방지 추진이 최근 여론조사 지지율 1위를 달리며 돌풍을 일으키는 이준석 후보를 견제하려는 의도라는 지적도 제기된다.

당 선관위는 오는 27일 회의에서 이 문제를 추가로 논의할 예정이다.

한 당직자는 통화에서 "역선택 방지 찬반 논란은 경선 룰에 관해 공개적으로 발언하기 부담스러운 당권 주자들의 대리전 성격"이라며 "전당대회 직전까지 뜨거운 감자로 남을 것"이라고 말했다.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