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伊, 취소 항공편 환불안한 라이언에어 등에 115억원 과징금

송고시간2021-05-25 03:19

아일랜드의 저가항공사 라이언에어 항공기.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아일랜드의 저가항공사 라이언에어 항공기.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이탈리아 반독점 규제당국(AGCM))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운항이 취소된 항공편의 요금을 환불하지 않은 유럽 저가항공사 3개사에 총 840만 유로(약 115억5천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고 24일(현지시간) 밝혔다.

업체별 과징금 액수는 아일랜드의 라이언에어 420만 유로(약 57억8천만 원), 영국 이지젯 280만 유로(약 38억5천만 원) , 스페인 볼로테아 140만 유로(약 19억2천만 원) 등이다.

당국은 이들 항공사가 코로나19 여파로 취소된 항공편의 요금 환불을 거부하고 바우처 제공을 고집하는 등 불공정한 상거래를 했다고 지적했다.

소비자가 환불 대신 바우처를 선택하도록 유인 또는 강요하는가하면 일부 항공사는 이미 발급한 바우처의 사용을 제한하는 사례도 있었다고 한다.

라이언에어의 경우 추가 요금 없이 예약된 항공편 일정 변경이 가능하다고 홍보하고서 실제 일정을 바꾼 소비자에게 더 높은 요금을 물린 것으로 드러났다.

lu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