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040 "30년 후 자산증식 위해 코인보다 삼성전자 투자"

송고시간2021-05-24 19:26

beta

우리나라 2040세대 10명 중 9명은 장기 투자로 코인보다 삼성전자[005930]를 선호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삼성증권[016360]은 지난 17∼19일 20∼40대 투자자 605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89%가 "30년 후 자산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가상화폐 대표선수인 비트코인보다 삼성전자에 투자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답했다고 24일 밝혔다.

삼성전자를 비트코인보다 선호하는 이유로는 '국내 대표기업으로서 우량한 투자 실체가 존재하기 때문'(61.9%)이 가장 많았고, '기업의 성장에 따른 중장기 가치상승 가능'(29.4%)이 뒤를 이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40 "30년 후 자산증식 위해 코인보다 삼성전자 투자" - 1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우리나라 2040세대 10명 중 9명은 장기 투자로 코인보다 삼성전자[005930]를 선호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삼성증권[016360]은 지난 17∼19일 20∼40대 투자자 605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89%가 "30년 후 자산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가상화폐 대표선수인 비트코인보다 삼성전자에 투자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답했다고 24일 밝혔다.

비트코인이 적절하다고 답한 인원은 65명(10.7%)에 그쳤다.

삼성전자를 비트코인보다 선호하는 이유로는 '국내 대표기업으로서 우량한 투자 실체가 존재하기 때문'(61.9%)이 가장 많았고, '기업의 성장에 따른 중장기 가치상승 가능'(29.4%)이 뒤를 이었다.

주식을 가상화폐보다 선호하는 이유로는 79.1%가 '실적 등 투자 판단의 지표가 있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가격제한폭이 있어 변동성이 상대적으로 낮기 때문'이라는 응답도 10.0%였다.

삼성전자를 선택한 응답자 중 55%는 현재 대비 비트코인의 가치가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40%의 응답자는 '가치가 사라질 것'이라고 답했고, '현재가 대비 소폭 하락'도 14.6%에 달했다. '현재가 대비 2∼3배 상승'이라는 답변은 21%였다.

반면 비트코인을 선택한 응답자들은 가상화폐 선호 이유로 '가격제한폭이 없어 단시간에 고수익 추구 가능해서'(36.9%)를 가장 많이 꼽았다.

'블록체인 기술 자체의 매력도 때문'(33.8%)과 '24시간 거래가 가능해 시장상황에 대응하기 용이하기 때문'(13.8%)이라는 응답이 뒤를 이었다.

비트코인을 선택한 응답자 중 78%는 삼성전자가 현재보다 적게는 2배에서 많게는 10배 이상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해 비트코인 응답자들도 삼성전자의 장기 가치 상승에 대해서는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taejong7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