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 레슬링 올림픽 메달리스트, 살인 혐의로 도망 도중 체포

송고시간2021-05-24 14:38

beta

올림픽에서 두 차례 메달을 딴 인도의 유명 레슬링 선수가 살인 혐의를 받고 도망치던 도중 체포됐다.

24일 NDTV 등 인도 언론에 따르면 올림픽 레슬링 메달리스트 수실 쿠마르(38)는 전날 뉴델리에서 또 다른 용의자와 함께 경찰에 체포됐다.

쿠마르는 지난 4일 동료 레슬링 선수 사가르 라나의 사망과 관련해 살인 혐의를 받은 상태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살인 혐의로 체포된 인도 레슬링 올림픽 메달리스트 수실 쿠마르. [AFP=연합뉴스]

살인 혐의로 체포된 인도 레슬링 올림픽 메달리스트 수실 쿠마르. [AFP=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올림픽에서 두 차례 메달을 딴 인도의 유명 레슬링 선수가 살인 혐의를 받고 도망치던 도중 체포됐다.

24일 NDTV 등 인도 언론에 따르면 올림픽 레슬링 메달리스트 수실 쿠마르(38)는 전날 뉴델리에서 또 다른 용의자와 함께 경찰에 체포됐다.

쿠마르는 지난 4일 동료 레슬링 선수 사가르 라나의 사망과 관련해 살인 혐의를 받은 상태였다.

경찰에 따르면 라나는 쿠마르 등과 패싸움에 휘말렸고 심하게 구타당한 후 목숨을 잃었다.

경찰 관계자는 "쿠마르는 라나 등을 구타하는 장면을 촬영하라고 동료에게 요청하기도 했다"며 쿠마르는 레슬링계에 그에 대한 공포감을 심어주려한 것 같다고 말했다.

사건 발생 후 쿠마르는 곧바로 도주했고 경찰은 전국에 수배령을 내렸다. 경찰은 쿠마르 체포와 관련해 10만루피(약 150만원)의 현상금을 걸고 3주가량 추적한 끝에 체포에 성공했다.

쿠마르는 자신과 관련된 혐의를 모두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2008년 베이징 올림픽과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 각각 동메달과 은메달을 획득했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