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윈, 후판대학 총장에서 물러날 것"

송고시간2021-05-24 10:19

beta

알리바바 창업자 마윈(馬雲)이 최근 이름을 '저장후판창업연구센터'로 변경한 후판대학의 총장직에서 물러날 것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파이낸셜타임스의 보도를 인용해 23일 전했다.

따르면 마윈은 조만간 후판대학 총장직에서 물러나 아무런 직책도 맡지 않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후판대학은 마윈이 자신의 고향인 저장(浙江)성 항저우(杭州)에 학계 인사 8명과 함께 2015년 설립한 일종의 경영대학원이지만 학위를 수여할 수 있는 정식 대학은 아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알리바바 창업자 마윈(馬雲)이 최근 이름을 '저장후판창업연구센터'로 변경한 후판대학의 총장직에서 물러날 것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파이낸셜타임스의 보도를 인용해 23일 전했다.

이에 따르면 마윈은 조만간 후판대학 총장직에서 물러나 아무런 직책도 맡지 않을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후판대학은 마윈이 자신의 고향인 저장(浙江)성 항저우(杭州)에 학계 인사 8명과 함께 2015년 설립한 일종의 경영대학원이지만 학위를 수여할 수 있는 정식 대학은 아니다.

홍콩 명보에 따르면 후판대학 설립 이래 1만1천788명이 지원했으나 합격자는 255명에 그쳐 합격률은 2.16%로 하버드대보다 입학하기 어렵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마윈은 작년 10월 상하이 금융 포럼에서 당국을 정면으로 비판한 후 공개 활동을 거의 하지 않고 있으며, 알리바바 그룹은 3조원대 반독점 벌금을 부과받는 등 여러 압박에 시달리고 있다.

후판창조연구센터의 웨이보 [홍콩 명보 캡처. 재판매 및 배포 금지]

후판창조연구센터의 웨이보 [홍콩 명보 캡처. 재판매 및 배포 금지]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