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팀 쿡 "앱스토어 폐쇄적 운영, 돈 때문 아니라 이용자 위한 것"(종합)

송고시간2021-05-22 09:19

beta

앱스토어 수수료 부과를 놓고 인기 게임 개발사로부터 소송을 당한 애플의 최고경영자(CEO) 팀 쿡이 21일(현지시간) 법정에 나와 폐쇄적인 앱스토어 운영은 돈 때문이 아니라 이용자를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쿡 CEO는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연방법원에서 열린 재판에 증인으로 나와 이같이 밝혔다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쿡 CEO는 "우리는 돈에 대해서는 전혀 생각하지 않고 있다. 우리는 이용자에 대해 생각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에픽게임스와 소송에 증인 출석…"리뷰 없애면 앱스토어 해로운 난장판 될것"

21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 오클랜드 연방법원에 출석해 증언을 마친 팀 쿡 애플 CEO가 법원을 떠나고 있다. [AP=연합뉴스]

21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 오클랜드 연방법원에 출석해 증언을 마친 팀 쿡 애플 CEO가 법원을 떠나고 있다. [AP=연합뉴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앱스토어 수수료 부과를 놓고 인기 게임 개발사로부터 소송을 당한 애플의 최고경영자(CEO) 팀 쿡이 21일(현지시간) 법정에 나와 폐쇄적인 앱스토어 운영은 돈 때문이 아니라 이용자를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쿡 CEO는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연방법원에서 열린 재판에 증인으로 나와 이같이 밝혔다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쿡 CEO는 "우리는 돈에 대해서는 전혀 생각하지 않고 있다. 우리는 이용자에 대해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런 발언은 애플이 이윤 때문에 앱스토어를 독점 운영하면서 높은 수수료를 물리고 있다는 에픽게임스의 논지에 반박한 것이다.

쿡 CEO가 애플의 독점 문제로 의회 청문회에 나간 적은 있지만 법정에 출석한 것은 처음이다. 쿡 CEO를 증언대에 세우기로 한 애플의 결정은 그가 판사에게 호소력 있게 메시지를 전달할 것이란 자신감을 반영한 것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은 평가했다.

쿡 CEO는 이날 4시간 넘게 증언대에서 증언했다.

이 재판은 인기 1인칭 슈터(FPS) 게임 '포트나이트' 개발사 에픽게임스가 애플의 앱스토어 운영 관행이 반(反)독점법 위반이라며 소송을 제기해 열린 것이다.

에픽게임스는 애플이 경쟁 앱스토어의 등장을 가로막으면서 앱스토어를 독점 운영하는 데다 앱 판매액의 30%에 달하는 수수료는 과도하다며 소송을 냈다.

이 소송은 앱 개발자와 앱 장터 운영자 사이의 관행적 관계를 재설정할 잠재력이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쿡 CEO는 이날 에픽게임스의 주장에 대해 다른 앱스토어를 금지하고 판매되는 모든 애플리케이션(응용프로그램)을 꾸준히 검토하는 조치가 이용자들에게 보안을 제공한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애플은 1주일에 약 10만개의 앱을 살펴보고 이 중 약 4만개에 대해 퇴짜를 놓는다면서 이런 리뷰 절차를 없애면 앱스토어가 얼마나 해로운 난장판이 될지 추측할 수 있다고 말했다.

쿡 CEO는 "이는 이용자에게도 끔찍하지만 개발자에게도 끔찍할 것"이라며 "왜냐하면 개발자들도 앱스토어가 소비자들이 와서 거래하기에 안전하고 믿을 만한 장소가 되는 것에 의존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애플이 구글과 삼성전자 같은 회사들로부터 거센 경쟁에 직면해 있으며 앱 생태계에 대한 애플의 투자가 개발자들에게 많은 가치를 창출했다고 주장했다.

쿡 CEO는 이번 소송을 촉발한 인앱 결제 시스템에 대해서도 개발자들에게 요금을 부과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인앱(in-app) 결제 시스템이 없으면 엉망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쿡 CEO는 이날 재판관인 이본 곤살레스 로저스 판사의 날카로운 질문 공세에도 시달려야 했다.

로저스 판사는 게임 개발자들이 버는 돈은 애플이 버는 돈에 비해 불공평하게 적은 것 같다고 말했다.

로저스 판사는 또 애플의 인앱 결제 시스템은 경쟁에 직면해 있지 않다면서 왜 개발자들이 애플의 결제 시스템이 아닌 더 저렴한 결제 옵션이 있다는 것을 이용자들에게 알리지 못하도록 하는지 따져물었다.

쿡 CEO는 이를 반박했다. 앱스토어에는 게임 개발자들에게 잠재적 이익이 될 수 있는 고객을 끌어들일 무료 앱도 많이 있으며, 독자 결제를 허용하면 본질적으로 애플이 지식재산권으로 얻을 수익을 모두 포기하는 셈이라고 주장했다.

이번 재판은 오는 24일 결론이 내려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