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총리 "불법투기 반드시 처벌…부동산서 공정가치 세워야"

송고시간2021-05-21 11:21

"내달초 투기단속 성과 발표…현재까지 16명 구속, 283명 송치"

부동산 투기 의혹 단속 및 수사 점검회의 주재하는 김부겸 총리
부동산 투기 의혹 단속 및 수사 점검회의 주재하는 김부겸 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부동산 투기 의혹 단속 및 수사상황 점검 관계기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1.5.21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21일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 의혹 수사와 관련, "6월 첫 주에 그간의 경과와 성과를 저와 관계기관장들이 국민 여러분께 소상히 설명해 드리는 자리를 별도로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부동산 투기 의혹 단속 및 수사상황 점검' 관계기관 회의에서 "국민들이 불법 투기는 반드시 처벌받는다는 확신을 가질 수 있도록 수사와 조사에 더욱 박차를 가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취임 이후 처음으로 부동산 관련 회의를 주재한 김 총리는 "부동산 시장에서 공정과 정의의 가치를 바로 세워야 한다. 열심히 일하면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다는 지극히 당연한 국민의 희망을 되찾아 드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수사 상황에 대해서는 "수사대상을 공직자의 투기 행위뿐 아니라 기획부동산, 분양권 불법 전매 등 모든 유형의 부동산 불법행위로 확대했다"며 2천400여 명에 대한 수사가 진행돼 16명이 구속되고 283명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