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개그맨 강성범, 대구·화교 비하 논란 사과…"변명의 여지없다"

송고시간2021-05-20 16:34

beta

개그맨 강성범(47)이 '대구와 화교 비하' 발언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강성범은 2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강성범tv' 커뮤니티에 "대구와 화교를 비하하는 표현이 있었다"며 "변명할 여지가 없다. 잘못했다"고 말했다.

강성범은 지난 19일 자신의 유튜브에서 최근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국민의힘 당권 레이스 여론조사에서 1위에 오른 것에 대해 "이준석 아버지가 화교다. (대구보단) 화교가 낫지 않냐"고 발언해 논란을 빚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튜브 채널 '강성범 TV' 캡처
유튜브 채널 '강성범 TV'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박소연 인턴기자 = 개그맨 강성범(47)이 '대구와 화교 비하' 발언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강성범은 2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강성범tv' 커뮤니티에 "대구와 화교를 비하하는 표현이 있었다"며 "변명할 여지가 없다. 잘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영상을 보시고 불편하셨을 대구분들과 화교분들 그리고 구독자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강성범은 지난 19일 자신의 유튜브에서 최근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국민의힘 당권 레이스 여론조사에서 1위에 오른 것에 대해 "이준석 아버지가 화교다. (대구보단) 화교가 낫지 않냐"고 발언해 논란을 빚었다.

이에 함께 있던 패널들이 사과를 요구하자 "죄송하다"면서도 "뭐가 차별이냐. 그렇게 생각이 들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에 이 전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구보다 화교가 낫다는 표현이 무슨 의도인지 모르겠지만 돈 몇 푼 때문에 다들 너무 망가진다. 대구도, 화교도 비하의 대상이 돼서는 안 된다"고 입장을 밝혔다.

강성범은 1996년 SBS 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으며 SBS TV '웃찾사', KBS 2TV '개그콘서트' 등 공개 코미디에서 활발히 활동했다. 현재는 유튜브 채널 '강성범tv'를 운영 중이다.

batto5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