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경원, 당대표 출마…"모든 야권주자와 생각 공유할 것"

송고시간2021-05-20 10:52

beta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은 20일 당권 도전을 선언하면서 "용광로를 위한 불쏘시개가 되겠다"고 말했다.

나 전 의원은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출마 기자회견에서 "모든 후보를 받아들이고 제련해 더 단단한 후보, 튼튼한 후보를 배출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당대표가 된다면 야권 주자가 될 수 있는 모든 분과 접촉할 생각"이라며 "그분들과 생각을 공유하고 신뢰를 쌓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윤석열 대선후보 되려면 국힘 들어와서 경선해야"

나경원 전 의원, 당대표 경선 출마 선언
나경원 전 의원, 당대표 경선 출마 선언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이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당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은 20일 당권 도전을 선언하면서 "용광로를 위한 불쏘시개가 되겠다"고 말했다.

나 전 의원은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출마 기자회견에서 "모든 후보를 받아들이고 제련해 더 단단한 후보, 튼튼한 후보를 배출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국민의힘을 용광로 정당으로 만들겠다. 지역, 세대, 계층, 가치의 차이를 극복해 모두 녹여내겠다"며 "대선 경선 과정을 파격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부연했다.

특히 "당대표가 된다면 야권 주자가 될 수 있는 모든 분과 접촉할 생각"이라며 "그분들과 생각을 공유하고 신뢰를 쌓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서울대 법대 시절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진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 대해선 "대선 후보가 되고 대통령이 되려면 국민의힘으로 들어올 수밖에 없다"며 "우리 당에 들어와 함께 경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문호를 제대로 여는 게 중요하다"며 "당헌 당규상 대선 후보를 뽑는 마지노선이 있는데, 이를 탄력적으로 적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나 전 의원은 모든 야권 후보의 역량을 하나로 통합하기 위해 국민의힘을 근본적으로 쇄신하겠다고 공약했다.

쇄신 방안으로는 공정하고 투명한 인재 영입, 싱크탱크의 정책 기능 강화, 개별 당원 목소리를 그대로 공유하는 블록체인형 정당 시스템 구축 등을 거론했다.

이어 "힘들 때 당을 떠나지 않고 당원과 함께 나라와 당을 지켜왔다"며 "주요 당직과 의정활동으로 쌓은 지혜와 정치력, 소통의 리더십으로 혁신적 변화를 이루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이번 전당대회가 세대 대결 구도로 치러진다는 분석과 관련, "(초선·청년 주자의) 용기와 도전을 높이 평가하고 싶다"며 "그분들의 생각을 같이 공유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anjh@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CFlK6qPOV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