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오미 캠벨, 51세에 '첫 딸 생겼다' 깜짝 발표

송고시간2021-05-19 11:15

beta

슈퍼모델 나오미 캠벨(51)이 18일(현지시간) 자신에게 딸이 생겨 엄마가 됐다고 깜짝 공개했다.

캠벨은 이날 인스타그램에 손으로 아기 발을 감싼 사진을 올리며 "작고 아름다운 축복이 나를 그녀의 엄마로 선택했다"라고 남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내 삶에 소중한 영혼"…소셜미디어에 공개

슈퍼모델 나오미 캠벨.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슈퍼모델 나오미 캠벨.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슈퍼모델 나오미 캠벨(51)이 18일(현지시간) 자신에게 딸이 생겨 엄마가 됐다고 깜짝 공개했다.

캠벨은 이날 인스타그램에 손으로 아기 발을 감싼 사진을 올리며 "작고 아름다운 축복이 나를 그녀의 엄마로 선택했다"라고 남겼다.

그는 "내 삶에 이러한 소중한 영혼이 들어와 너무나 영광"이라면서 "작은 천사와 내가 평생 나눌 인연은 말로 묘사할 수 없다. 이보다 더 큰 사랑은 없다"라고 덧붙였다.

자신이 엄마가 됐다는 소식을 알리는 슈퍼모델 나오미 캠벨 인스타그램 글. [인스타그램 갈무리=연합뉴스]

자신이 엄마가 됐다는 소식을 알리는 슈퍼모델 나오미 캠벨 인스타그램 글. [인스타그램 갈무리=연합뉴스]

캠벨은 1970년 5월 22일생으로 생일을 나흘 앞두고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다.

다만 자신이 출산한 것인지, 아니면 입양했는지 등은 밝히지 않았다.

그는 2017년 영국 일간지 이브닝스탠다드와 인터뷰에서 "자녀를 갖는 것을 항상 생각한다"라면서 "과학적인 방법을 통하면 내가 원할 때 (자녀를 갖는 것이) 가능하다고 본다"라고 말한 바 있다.

1990년대 패션계를 주도한 캠벨은 '슈퍼모델의 아이콘'과 같다.

그는 패션지 보그 프랑스판과 영국판, '미국판 9월호' 표지를 장식한 첫 흑인 모델이다. 패션지 9월호는 이듬해 유행 전망이 담겨 연중 가장 중요한 호로 꼽힌다.

캠벨은 시사주간지 타임지 표지에 오른 첫 흑인 모델이기도 하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4JXZLZACDfc

jylee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