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탈선한 미 열차, 47개 화물칸 장난감처럼 포개지며 화재

송고시간2021-05-17 16:51

beta

미국에서 화물열차가 탈선하며 47개의 화물칸이 장난감처럼 포개지며 화재가 발생했다.

16일(현지시간) 미국 AP 통신, ABC 방송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미국 아이오와주의 작은 도시 시블리에서 비료를 실은 화물열차가 철로를 이탈했다.

열차를 운행한 철도운송회사 '유니온퍼시픽'은 화물칸 약 47개가 탈선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비료와 인화성 질산암모늄 실려

인근 주민 80명 대피 소동

16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시블리에서 발생한 화물열차 탈선.[로이터=연합뉴스]

16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시블리에서 발생한 화물열차 탈선.[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미국에서 화물열차가 탈선하며 47개의 화물칸이 장난감처럼 포개지며 화재가 발생했다.

16일(현지시간) 미국 AP 통신, ABC 방송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미국 아이오와주의 작은 도시 시블리에서 비료를 실은 화물열차가 철로를 이탈했다.

이로 인해 열차에서 불이 나면서 검은 연기가 하늘로 올라갔고 인근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온라인에 올라온 현장 사진 및 동영상을 보면 화물칸들이 철로에서 벗어나 장난감처럼 포개진 장면을 볼 수 있다.

열차를 운행한 철도운송회사 '유니온퍼시픽'은 화물칸 약 47개가 탈선했다고 밝혔다.

 탈선한 화물 열차
탈선한 화물 열차

16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시블리에서 발생한 화물열차 탈선.[로이터=연합뉴스]

화물칸 탈선에다 화재까지 발생한 아찔한 순간이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보고되지 않았다.

다만, 현장 주변의 주민 약 80명이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대피했다.

시블리 소방당국 관계자는 탈선한 화물차에 비료와 질산암모늄이 실려 있었다고 밝혔다.

질산암모늄은 대형 폭발로 연결될 수 있는 인화성 물질이다.

유니온퍼시픽은 탈선 원인에 대한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탈선한 화물 열차
탈선한 화물 열차

16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시블리에서 발생한 화물열차 탈선.[로이터=연합뉴스]

16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시블리에서 화물열차 탈선에 따른 화재로 검은 연기가 나오고 있다.[AP=연합뉴스]

16일(현지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시블리에서 화물열차 탈선에 따른 화재로 검은 연기가 나오고 있다.[AP=연합뉴스]

noja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6yyEswyf7Sk?list=PLXEgaekUh_OIJFGBie_3JJkTMLh5b6Z1u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