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콩나물시루' 태국교도소 터질게 터졌나…코로나 신규확진 7천명

송고시간2021-05-17 11:49

beta

태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교도소 내 집단 감염 때문에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다.

17일 일간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정부 코로나19 상황관리센터(CCSA)는 이날 9천635명이 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가 11만1천82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신문이 인용한 교정국 자료에 따르면 지난 2일 현재 태국 전역의 143개 교도소 및 구치소에는 31만830명이 수감 중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누적환자 1만명 넘어 전체 수감자 3.8% 확진…"한 방 60~70명 바로 옆에서 누워 자"

'콩나물시루' 2019년 태국 남부의 한 교도소 내부 모습.재소자들로 발 디딜 틈 없는 내부 장면이 유출된 태국 남부 춤폰주 한 교도소의 CCTV 영상 캡처 장면. 1층이 재소자들로 발 디딜 틈 없이 꽉 차 있고, 침상 형태 2층에서도 재소자들이 잠을 자고 있다. 2019.12.23[방콕포스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콩나물시루' 2019년 태국 남부의 한 교도소 내부 모습.재소자들로 발 디딜 틈 없는 내부 장면이 유출된 태국 남부 춤폰주 한 교도소의 CCTV 영상 캡처 장면. 1층이 재소자들로 발 디딜 틈 없이 꽉 차 있고, 침상 형태 2층에서도 재소자들이 잠을 자고 있다. 2019.12.23[방콕포스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방콕=연합뉴스) 김남권 특파원 = 태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교도소 내 집단 감염 때문에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다.

17일 일간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정부 코로나19 상황관리센터(CCSA)는 이날 9천635명이 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을 받아 누적 확진자가 11만1천82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누적 확진자의 8.7%가량이 하루에 나온 것으로, 코로나19 사태 이후 하루 규모로는 최다다.

특히 신규확진자 중 6천853명은 태국 내 4개 교도소 수감자들이라고 CCSA는 설명했다.

전날까지 교도소 및 구치소 수감자 중 확진자가 4천931명이었던 만큼, 교정시설 내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1만1천784명으로 1만명을 훌쩍 넘어섰다.

신문이 인용한 교정국 자료에 따르면 지난 2일 현재 태국 전역의 143개 교도소 및 구치소에는 31만830명이 수감 중이다.

이 수치대로라면 전체 수감자 중 약 3.8%가 코로나19에 걸린 셈이다.

앞으로 얼마나 더 확진자가 나올지도 확실하지 않아 교정 당국엔 비상이 걸렸다.

태국 교도소는 같은 동남아 국가인 필리핀과 미얀마 등과 함께 '포화 상태'라는 지적이 오랫동안 계속돼 왔다.

지난 2019년 12월 남부 춤폰주 랑수언 교도소의 CCTV 보안 시스템이 뚫렸고, 이후 시스템에 녹화된 재소자들의 영상이 유튜브에 유출되면서 태국 교도소 상황이 적나라하게 드러났다.

유출 영상의 캡처 사진에는 교도소 내 한 방에 수십 명의 재소자가 빽빽이 들어찬 채 잠을 자는 모습이 담겼다.

재소자들은 벽 양쪽에 거의 서로의 몸을 붙이다시피 해서 자고 있고, 가운데에서도 재소자들이 불편하게 몸을 누인 채 잠을 청하고 있다.

이마저도 모자라 방 한쪽에는 침상 형태로 2층을 만들어 놓고 재소자들이 잠을 자는 모습이 찍혔다.

방콕교도소에 세 차례나 수감됐던 기업인이자 정치인인 추윗 까몬위싯은 최근 페이스북에 수감 당시의 경험을 공개했다고 방콕포스트는 전했다.

추윗은 "교도소에서는 모두가 같이 먹고 목욕하고 같이 지낸다. 오후 3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는 하루 15시간은 서로 옆에 누워있다"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보통 방 하나 크기는 4×10m 크기인데, 한창 수감자들이 많을 때는 이곳에서 60~70명이 지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1㎡당 약 2명이 생활해야 한다는 설명이다.

국제 인권단체인 휴먼라이츠워치(HRW)는 이와 관련, 지난 13일 성명을 내고 과밀 상태인 태국 교도소 및 구치소 수감자들이 코로나19 때문에 심각한 위협에 처해 있다면서 "당국은 다른 사람들에게 심각한 위협이 되지 않는 이들을 석방해 과밀 상황을 신속히 줄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sout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