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국민 60% "올림픽 취소해야"…스가 내각 지지율 41%로↓

송고시간2021-05-16 17:18

beta

일본 국민 10명 중 6명은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취소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교도통신이 15~16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를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 '올해 여름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어떻게 해야 하느냐'는 질문에 59.7%가 "취소해야 한다"고 답변했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 지지율은 41.1%로 지난 4월 교도통신 여론조사 때와 비교해 2.9%포인트 하락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교도통신 여론조사 결과…코로나 대응 부정평가 71.5%

도쿄올림픽 주경기장
도쿄올림픽 주경기장

2020년 도쿄올림픽·패럴림픽 메인스타디움으로 사용될 시설인 일본의 새 국립경기장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일본 국민 10명 중 6명은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취소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교도통신이 15~16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를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 '올해 여름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어떻게 해야 하느냐'는 질문에 59.7%가 "취소해야 한다"고 답변했다.

"관중 수를 제한해 개최해야 한다"는 12.6%, "무관중으로 개최해야 한다"는 25.2%였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 지지율은 41.1%로 지난 4월 교도통신 여론조사 때와 비교해 2.9%포인트 하락했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 비율은 47.3%에 달했다.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평가가 71.5%로, 긍정적인 평가 25.2%를 압도했다.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느냐'는 질문에 85.0%가 "늦다고 생각한다"고 답변했다. "순조롭다고 생각한다"는 답변은 12.9%에 그쳤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