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MZ세대가 열광하니까"…패션업계, 시니어 모델 잇단 기용

송고시간2021-05-15 14:00

beta

패션업계에서 시니어 세대를 전면에 내세운 광고나 마케팅 행사가 늘고 있다.

격식을 고집하고 않고 자신의 가치를 추구하며 젊은 세대와 소통하려는 시니어의 모습에 주요 소비층으로 떠오른 MZ세대(밀레니얼 세대+Z세대)가 호감을 넘어 열광까지 하기 때문이다.

15일 패션업계에 따르면 여성 온라인 패션 쇼핑몰 지그재그는 지난달부터 배우 윤여정을 모델로 한 광고를 선보이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배우 윤여정이 모델인 지그재그 광고
배우 윤여정이 모델인 지그재그 광고

[지그재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패션업계에서 시니어 세대를 전면에 내세운 광고나 마케팅 행사가 늘고 있다.

격식을 고집하고 않고 자신의 가치를 추구하며 젊은 세대와 소통하려는 시니어의 모습에 주요 소비층으로 떠오른 MZ세대(밀레니얼 세대+Z세대)가 호감을 넘어 열광까지 하기 때문이다.

15일 패션업계에 따르면 여성 온라인 패션 쇼핑몰 지그재그는 지난달부터 배우 윤여정을 모델로 한 광고를 선보이고 있다.

지그재그의 고객 70%가 10~20대이고, 이전 모델이 한예슬이었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례적이다.

지그재그는 "다양성 안에서 개성을 찾는다는 회사의 지향점이 윤여정과 어울린다고 생각해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회사의 전략이 맞아떨어진 듯 윤여정이 "남 눈치 보지 말고 마음껏 사"라고 말하는 광고는 화제를 모으며 유튜브에서 조회수 400만회를 돌파했다.

닥스로 센스 있는 캐주얼룩을 선보인 아저씨즈의 이정우 씨
닥스로 센스 있는 캐주얼룩을 선보인 아저씨즈의 이정우 씨

[LF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F는 최근 50~60대 남성 8명으로 구성된 시니어 모델 그룹 '아저씨즈'의 이정우 씨와 닥스 화보를 촬영했다.

그동안 닥스는 화보 모델로 20~30대를 주로 기용했는데 이번에 60대인 이 씨로 교체한 것이다.

이 씨는 화보에서 닥스의 스테디셀러 상품인 피케 반팔 티셔츠를 활용해 센스 있는 캐주얼룩을 선보였다.

현대백화점 신촌점에 설치된 '아저씨즈' 등신대
현대백화점 신촌점에 설치된 '아저씨즈' 등신대

[현대백화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시니어를 내세운 마케팅도 늘어나는 추세다.

현대백화점 신촌점은 아저씨즈와 손잡고 이달 말까지 8개 남성 패션 브랜드를 홍보한다.

아저씨즈 소속 모델 8인과 바버, 시리즈, 라코스테 등 8개 브랜드를 일대일로 매치한 다음 이들이 해당 브랜드 옷을 입고 찍은 동영상과 사진을 온·오프라인 마케팅에 활용할 계획이다.

LF는 지난해 유튜브 채널 '밀라논나'로 유명한 유튜브 크리에이터 장명숙 씨와 협업 마케팅을 진행했다.

장 씨는 뛰어난 패션 감각과 인생 선배로서 건네는 솔직한 대화로 MZ세대 사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장 씨는 자신의 영상에서 LF의 닥스 여성 제품과 스타일링 방법, 체형별 코디 등을 안내했다.

한 패션업체 관계자는 "고정관념을 허물면서도 연륜이 묻어나는 여유로운 멋을 선보이는 시니어 모델들이 젊은 세대들에게 호감을 사면서 관련 마케팅도 확산하고 있다"고 말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