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희찬 선발' 라이프치히, 도르트문트와 포칼 결승서 1-4 패배

송고시간2021-05-14 08:05

beta

황희찬이 선발 출전한 독일 프로축구 RB라이프치히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 져 창단 첫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우승을 다음 기회로 미뤘다.

라이프치히는 14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의 올림픽 경기장에서 열린 2020-2021시즌 포칼 결승전에서 엘링 홀란과 제이든 산초가 멀티골을 넣은 도르트문트에 1-4로 졌다.

라이프치히는 이로써 2009년 창단 이래 처음으로 포컬 우승컵을 들어 올리는 데 실패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황희찬, 전반만 뛰고 교체…홀란·산초 멀티골

라이프치히 황희찬
라이프치히 황희찬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황희찬이 선발 출전한 독일 프로축구 RB라이프치히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 져 창단 첫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우승을 다음 기회로 미뤘다.

라이프치히는 14일(한국시간) 독일 베를린의 올림픽 경기장에서 열린 2020-2021시즌 포칼 결승전에서 엘링 홀란과 제이든 산초가 멀티골을 넣은 도르트문트에 1-4로 졌다.

라이프치히는 이로써 2009년 창단 이래 처음으로 포컬 우승컵을 들어 올리는 데 실패했다.

아쉬운 황희찬
아쉬운 황희찬

[AP=연합뉴스]

라이프치히는 올 시즌 분데스리가에서도 바이에른 뮌헨에 밀려 우승이 좌절됐으며 준우승으로 시즌을 마칠 가능성이 크다.

지난해 레드불 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에서 라이프치히로 이적한 황희찬의 독일 무대 첫 우승도 불발됐다.

황희찬은 알렉산데르 쇠를로트와 투톱을 이뤄 선발 출전했으나 이렇다 할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고 후반 시작과 함께 크리스토퍼 은쿤쿠와 교체됐다.

도르트문트는 통산 5번째 포칼 우승을 이뤘다. 올 시즈 분데스리가(4위)에서 다소 부진한 아쉬움을 어느 정도 털어냈다.

우승컵 들어올린 도르트문트
우승컵 들어올린 도르트문트

[EPA=연합뉴스]

도르트문트가 전반전에만 3골을 연사하며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전반 5분 만에 제이든 산초가 선제골을 넣었고, 전반 28분에는 홀란이 힘 넘치는 페널티지역 돌파에 이은 슈팅으로 2-0을 만들었다.

도르트문트는 전반 46분 마르코 로이스의 어시스트를 받은 산초의 2번째 골로 한 발 더 앞서나갔다.

라이프치히가 후반 26분 다니 올모의 중거리 골로 한 점을 만회했으나, 홀란이 후반 42분 페널티아크에서 넘어지면서 때린 왼발 슈팅으로 도르트문트의 4-1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a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