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탈리아, '시장지배적 지위 남용' 구글에 1천400억원 과징금

송고시간2021-05-13 22:33

beta

미국계 기술기업 구글이 이탈리아에서 시장 지배적 지위 남용으로 1천억 원이 넘는 과징금을 내게 됐다.

이탈리아 반독점당국은 13일(현지시간) 구글 이탈리아 지사와 모회사 알파벳에 과징금 총 1억200만 유로(약 1천400억 원)를 부과했다고 밝혔다.

이탈리아 에너지업체 '에넬'(Enel)의 전력 소프트웨어 부문 자회사 에넬 X가 출시한 전기차 충전 관련 앱이 안드로이드 오토에서 구동되지 않는 게 문제가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국 캘리포니아 마운틴뷰의 구글 본사.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미국 캘리포니아 마운틴뷰의 구글 본사.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미국계 기술기업 구글이 이탈리아에서 시장 지배적 지위 남용으로 1천억 원이 넘는 과징금을 내게 됐다.

이탈리아 반독점당국은 13일(현지시간) 구글 이탈리아 지사와 모회사 알파벳에 과징금 총 1억200만 유로(약 1천400억 원)를 부과했다고 밝혔다.

당국은 구글이 차량용 안드로이드 오토 플랫폼에 경쟁업체 앱이 호환되지 않도록 제한했다고 판단했다.

이탈리아 에너지업체 '에넬'(Enel)의 전력 소프트웨어 부문 자회사 에넬 X가 출시한 전기차 충전 관련 앱이 안드로이드 오토에서 구동되지 않는 게 문제가 됐다.

구글 측은 당국의 결정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이다.

구글 대변인은 "우리는 이탈리아 당국의 판단에 동의하지 않는다"며 "과징금 결정 근거를 검토한 뒤 항소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lu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