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與원로들, 송영길에 고언 "깨트려라" "통합하라"

송고시간2021-05-13 15:17

beta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이 13일 당 지도부와 만나 '민심'을 강조하며 여과없는 고언을 내놨다.

이날 국회에서 1시간 10분가량 진행된 간담회에는 김원기 문희상 오충일 이낙연 이용득 이용희 이해찬 임채정 정세균 상임고문이 참석했다.

비공개로 진행된 간담회에서 문희상 고문은 '불파불립'(不破不立)을 인용하며 "깨트리지 않으면 서지 못한다. 깨트릴 것은 깨트리라고 (당과 국민이) 송영길 대표를 선택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고 수석대변인이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혁신·확장 강조…宋 "혁신해야 새로 세울 수 있어"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 간담회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 간담회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 윤호중 원내대표와 상임고문들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상임고문단 간담회를 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용득, 오충일, 문희상, 김원기, 이용희, 임채정, 이해찬, 정세균, 이낙연 상임고문 등이 참석했다. 2021.5.13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이 13일 당 지도부와 만나 '민심'을 강조하며 여과없는 고언을 내놨다.

이날 국회에서 1시간 10분가량 진행된 간담회에는 김원기 문희상 오충일 이낙연 이용득 이용희 이해찬 임채정 정세균 상임고문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장관 후보자 거취 문제로 송영길 지도부가 시험대에 오른 가운데 열렸다. 시점적으로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자진사퇴하기 직전이었다.

송영길 대표는 "어려운 시기에 문재인 정부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4기 민주 정부를 마련해야 할 중차대한 길목에 서 있다"며 "많은 가르침을 달라"고 말했다.

이후 비공개로 진행된 간담회에서 문희상 고문은 '불파불립'(不破不立)을 인용하며 "깨트리지 않으면 서지 못한다. 깨트릴 것은 깨트리라고 (당과 국민이) 송영길 대표를 선택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고 수석대변인이 전했다.

문 고문은 "정권 재창출에 죽을 힘을 다하라"며 "특히 부동산, 코로나19 등에 집중하며 민심·민생에서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당이 지지층에만 매몰되지 않고 확장을 시도해야 한다는 조언도 나왔다.

김원기 고문은 "밖에서 볼 때 '중심세력'이라는 분들에게서 벗어나 과감하게 세력을 확장해야 한다"고 했고, 이용득 고문도 "우리 당에서 멀어진 세력도 다 통합하라"고 말했다.

장관 인사 문제와 관련해서도 '국민 눈높이'에 맞는 대응을 주문했다.

임채정 고문은 인사와 관련해 "국민의 요구를 외면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했고, 오충일 고문도 인사 문제를 우려하며 "잘 마무리했으면 좋겠다"고 언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해찬 전 대표는 "재집권해야 역사를 끌고 나갈 수 있다"며 "대선 경선을 잘 관리해서 성과를 냈으면 좋겠다"고 언급했다.

이를 두고 쓴소리를 내놓은 다른 상임고문들과는 온도 차가 있는 발언이라는 해석도 나왔다.

국회에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이 전 대표는 간담회 뒤 기자들과 만나 '대선 정국을 어떻게 보느냐'는 질문 등에 "나는 정치는 끝난 사람"이라며 언급을 아꼈다.

대권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는 간담회에서 "공과를 균형 있게 보고 때론 당당해질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고, 정세균 전 총리는 "당이 대선후보들과 함께 정책을 만들고, (후보들에게) '당을 따르라'는 자세로 이끌어달라"고 당부했다.

송 대표는 간담회가 끝난 뒤 인상 깊었던 조언으로 '불파불립'을 꼽으며 "혁신해야 새로 세운다는 의미로, 제 논리와 비슷하다"고 공감을 나타냈다.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 간담회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 간담회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 윤호중 원내대표와 상임고문들이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상임고문단 간담회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용득, 오충일, 문희상, 김원기 상임고문, 송영길, 이용희, 임채정, 이해찬, 정세균, 이낙연 상임고문, 윤호중. 2021.5.13 zjin@yna.co.kr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