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극단적 선택 청주 여중생 2명 성범죄·아동학대 피해(종합)

송고시간2021-05-13 16:53

beta

지난 12일 충북 청주의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된 여중생 2명이 성범죄와 아동학대 피해자로 경찰조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숨진 여중생 A양의 부모로부터 지난 2월 성범죄 피해 신고가 들어와 수사 중이다.

경찰은 지난 3월 가해자로 지목된 남성에 대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를 적용, 체포영장과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기각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찰 "1명 성범죄 피해 신고, 1명은 학대 관련 조사 중"

충북 청주청원경찰서
충북 청주청원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청주=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지난 12일 충북 청주의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된 여중생 2명이 성범죄와 아동학대 피해자로 경찰조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숨진 여중생 A양의 부모로부터 지난 2월 성범죄 피해 신고가 들어와 수사 중이다.

경찰은 지난 3월 가해자로 지목된 남성에 대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를 적용, 체포영장과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기각됐다. 당시 검찰은 보완수사가 필요하다는 사유를 달아 영장을 돌려보냈다.

A양은 상담기관에서 심리치료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A양은 전날 오후 5시 11분께 청주시 오창읍 아파트 화단에서 친구 B양과 함께 쓰러진 상태로 발견됐다.

경비원 신고를 받은 119구급대가 두 사람을 신속히 병원으로 옮겼으나 모두 숨졌다.

현장에서는 유서 형식의 메모가 발견됐으며,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숨진 B양은 아동학대 피해자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학대 혐의를 조사하고 있지만, 미성년자인데다 2차 피해 우려가 있어 내용을 공개할 수 없다"고 전했다.

경찰은 유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kw@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CPNP6EVRpV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