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머스크, 비트코인 외 다른 가상자산 결제 염두 가능성"

송고시간2021-05-13 11:58

beta

SK증권[001510]은 13일 테슬라의 비트코인 결제 중단 선언이 결제에 활용할 수 있는 다른 가상자산을 염두에 둔 결정일 수 있다고 추측했다.

한대훈 연구원은 "아직 머스크의 의중을 완전히 파악하진 못했지만 전 세계적으로 관심이 높아진 ESG 요건을 충족하기 위한 결정, 또는 자산이 아닌 결제 관점에서 비트코인보다 효율적인 다른 가상자산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그는 "비트코인보다 채굴에 적은 에너지를 소모하는 이더리움, 머스크가 계속 결제 수단에 쓰겠다고 밝힌 도지 등 다른 암호화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 수 있겠지만 가상자산 시장은 신뢰를 쌓기 위한 험한 시험대에 올랐다"고 평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일론 머스크
일론 머스크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SK증권[001510]은 13일 테슬라의 비트코인 결제 중단 선언이 결제에 활용할 수 있는 다른 가상자산을 염두에 둔 결정일 수 있다고 추측했다.

앞서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는 비트코인을 사용한 테슬라 차 구매 결제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비트코인 채굴에 컴퓨터를 대량 가동해 화석 연료 사용이 급증한다는 이유에서다.

한대훈 연구원은 "아직 머스크의 의중을 완전히 파악하진 못했지만 전 세계적으로 관심이 높아진 ESG 요건을 충족하기 위한 결정, 또는 자산이 아닌 결제 관점에서 비트코인보다 효율적인 다른 가상자산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직 비트코인 매도 소식이 없는 만큼 '비트코인=자산', '결제=다른 가상자산' 구조를 생각했을 것"이라며 "여전히 암호화폐에 대해 긍정적 입장을 밝힌 만큼 머스크가 변심했다고 보기는 이르다"고 덧붙였다.

또 그는 "비트코인보다 채굴에 적은 에너지를 소모하는 이더리움, 머스크가 계속 결제 수단에 쓰겠다고 밝힌 도지 등 다른 암호화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 수 있겠지만 가상자산 시장은 신뢰를 쌓기 위한 험한 시험대에 올랐다"고 평가했다.

rice@yna.co.kr

머스크 "테슬라, 비트코인 결제중단"…비트코인 15% 급락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eW_Ha8sjUhU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