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천안시청 직원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누적 9명

송고시간2021-05-13 11:00

beta

충남 천안시청 직원과 관련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추가됐다.

13일 시에 따르면 전날 진행된 청사 내 근무 직원과 상주 인원 1천320여명 전원에 대한 코로나19 전수검사에서 2명(가족과 시의원)이 추가로 양성판정을 받았다.

천안시청 직원 연쇄감염과 관련해 현재 누적 확진자는 9명으로 늘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족·시의원 각 1명…시청 각 부서 절반 근무, 나머지는 재택

천안시청사
천안시청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충남 천안시청 직원과 관련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추가됐다.

13일 시에 따르면 전날 진행된 청사 내 근무 직원과 상주 인원 1천320여명 전원에 대한 코로나19 전수검사에서 2명(가족과 시의원)이 추가로 양성판정을 받았다.

천안시청 직원 연쇄감염과 관련해 현재 누적 확진자는 9명으로 늘었다.

시는 이에 따라 확진자 발생과 관련이 있는 6개 부서 직원 120명 전원을 자가격리 후 재택근무로 전환했다.

대신 해당 부서는 필수 대민 업무 처리를 위한 긴급 운영 인력 12명을 배치했다.

다른 각 부서는 절반만 나와 근무하고, 나머지는 재택근무로 추가 감염 확산을 막기로 했다.

청사 구내식당과 카페 등 후생복지시설은 오는 16일까지 운영을 중단했다.

아울러 전 부서는 대면회의와 행사, 부서 간 이동 및 직원 간 접촉을 최소화하는 등 비대면 방식의 업무 채널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기로 했다.

코로나19 검사
코로나19 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시 관계자는 "음성 판정을 받은 전 직원에 대해서도 오는 15∼16일 이틀동안 한 번 더 검사를 해 만에 하나라도 바이러스가 확산할 수 있는 여지를 남기지 않도록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jung@yna.co.kr

댓글쓰기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