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기현도 용혜인 출산 축하…"회의장 아이동반법 함께 발의"

송고시간2021-05-12 21:10

beta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12일 기본소득당 용혜인 의원이 추진하는 '국회 회의장 아이동반법'(국회법 일부개정안)의 공동발의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김 대표 대행은 이날 SNS에서 최근 출산한 용 의원에 대해 "튼튼이(태명)가 건강하게 태어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2018년 자유한국당(국민의힘 전신) 신보라 의원이 여야 의원 65명과 함께 같은 내용의 법안을 발의했으나 임기가 만료돼 폐기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기현 의원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김기현 의원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국민의힘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12일 기본소득당 용혜인 의원이 추진하는 '국회 회의장 아이동반법'(국회법 일부개정안)의 공동발의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김 대표 대행은 이날 SNS에서 최근 출산한 용 의원에 대해 "튼튼이(태명)가 건강하게 태어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용 의원이 추진하는 이 법안은 국회의원이 24개월 이하 영아를 데리고 회의장에 출석할 수 있게 허용하는 내용이다.

앞서 2018년 자유한국당(국민의힘 전신) 신보라 의원이 여야 의원 65명과 함께 같은 내용의 법안을 발의했으나 임기가 만료돼 폐기됐다.

김 대표 대행은 "이 법안은 단순히 엄마의 보호가 필요한 아기를 본회의장에 들어오게 하느냐 마느냐의 문제가 아니다"라며 "민심을 담아내야 할 국회가 여전히 과거의 관례·규칙에 머무른 채 현실을 외면하는 상황에 대한 경종"이라고 지적했다.

김 대표 대행은 "국가와 국민을 지키기 위한 행보라면 진영과 이념을 넘어 협치하겠다"면서 "21대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용 의원은 전날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출산을 축하한다"는 메시지가 담긴 과일바구니를 선물로 받았다며 SNS에 소개한 바 있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