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저탄소 농업 실현'…강원농기원 드론으로 볍씨 직파 기술 보급

송고시간2021-05-12 15:16

beta

강원도농업기술원이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에 발맞춰 저탄소 농업을 실현하고자 드론을 이용한 볍씨 직파 기술 보급에 힘쓰고 있다.

드론 볍씨 직파는 육묘 및 이앙 과정이 필요 없어 1㏊당 120만원가량 비용을 아끼는 동시에 노동력도 대폭 절감하는 기술이다.

도농업기술원은 드론 직파 기술을 농가에 보급하고자 12일 양구군 국토정중앙면 죽리에 위치한 시범재배 논에서 시연을 펼쳤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육묘·이앙 생략해 노동력·비용 절감…탄소 배출도 32% 감소

드론으로 볍씨 파종
드론으로 볍씨 파종

(양구=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12일 강원 양구군 국토정중앙면 죽리에서 열린 저탄소 벼 드론 직파 시연회에서 농업용 대형 드론이 볍씨를 뿌리고 있다. 2021.5.12 yangdoo@yna.co.kr

(양구=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강원도농업기술원이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에 발맞춰 저탄소 농업을 실현하고자 드론을 이용한 볍씨 직파 기술 보급에 힘쓰고 있다.

드론 볍씨 직파는 육묘 및 이앙 과정이 필요 없어 1㏊당 120만원가량 비용을 아끼는 동시에 노동력도 대폭 절감하는 기술이다.

또 육묘나 이앙 시 배출되는 탄소량을 32%까지 줄일 수 있다.

드론을 통해 파종뿐 아니라 비료 살포나 병해충 방제 작업도 할 수 있어 최근 농업 현장에서 도입이 늘어나는 추세다.

이에 도농업기술원은 드론 직파 기술을 농가에 보급하고자 12일 양구군 국토정중앙면 죽리에 위치한 시범재배 논에서 시연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서는 노석원 농촌진흥청 박사가 벼 드론 직파 재배의 핵심기술을 강의한 뒤 전문업체인 진항공시스템이 드론 직파 시연을 선보였다.

농업 분야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농업 분야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양구=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12일 강원 양구군 국토정중앙면 죽리에서 열린 저탄소 벼 드론 직파 시연회에서 조인묵 군수, 최경희 도농업기술원 기술지원국장 등 참석자들이 농업 분야 탄소중립 실천을 다짐하고 있다. 2021.5.12 yangdoo@yna.co.kr

양구군은 올해 8천만원을 들여 국토정중앙면과 방산면에서 첨단 농업기술을 접목한 '드론 활용 벼 직파 재배 시범단지'를 운영할 계획이다.

조인묵 군수는 "앞으로도 농촌진흥청, 도농업기술원과 함께 농업인 교육을 지속해 드론 직파 사업이 조기에 정착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강원도 벼 재배면적은 지난해 2만8천405ha로 10년 전보다 1만404ha가 감소했으나, 재배기술이 향상돼 생산량은 줄어들지 않고 있다.

또 국민 1인당 연간 쌀 소비량은 2010년 72.8㎏에서 지난해 57.7㎏으로 줄어 농가 소득향상을 위한 지원이 절실한 실정이다.

yang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