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어선위치 발신장치 끄고 암컷 대게 포획…40대 선장 적발

송고시간2021-05-11 16:39

beta

경북 포항시는 포획이나 유통이 금지된 어린 대게와 암컷 대게를 잡은 혐의(수산자원관리법 위반)로 선장 A씨를 붙잡았다고 11일 밝혔다.

40대 A씨는 지난 10일 오후 동해에서 어린 대게 324마리와 암컷 대게 720마리를 잡고 포항 남구 동해면 흥환항에 들어와 트럭에 옮겨 싣던 중 경북도·포항시 합동 단속반에 적발됐다.

그는 이날 낮에 출항해 오후 9시께 입항할 때까지 추적을 피하려고 어선위치발신장치를 끈 채 운항한 것으로 나타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불법으로 잡은 어린 대게와 암컷대게
불법으로 잡은 어린 대게와 암컷대게

[포항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시는 포획이나 유통이 금지된 어린 대게와 암컷 대게를 잡은 혐의(수산자원관리법 위반)로 선장 A씨를 붙잡았다고 11일 밝혔다.

40대 A씨는 지난 10일 오후 동해에서 어린 대게 324마리와 암컷 대게 720마리를 잡고 포항 남구 동해면 흥환항에 들어와 트럭에 옮겨 싣던 중 경북도·포항시 합동 단속반에 적발됐다.

그는 이날 낮에 출항해 오후 9시께 입항할 때까지 추적을 피하려고 어선위치발신장치를 끈 채 운항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현장에서 압수한 대게를 인근 바다에 긴급 방류했다.

또 추가 조사를 거쳐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수산자원관리법상 암컷 대게와 몸길이 9㎝ 미만 어린 대게를 보관·유통·판매한 사람은 2년 이하 징역이나 2천만원 이하 벌금형을 받는다.

정종영 시 수산진흥과장은 "대게 불법조업이 근절될 때까지 어업인 지도교육과 강력한 단속을 병행하겠다"고 말했다.

불법으로 잡은 어린 대게와 암컷대게
불법으로 잡은 어린 대게와 암컷대게

[포항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