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산은, 뉴딜 분야 스타트업 2곳에 투자

송고시간2021-05-11 14:34

beta

산업은행은 디지털·그린 뉴딜 분야의 기업 지원을 위한 '스타트업 같이채움 신속 투자상품'의 첫 투자를 집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산은 관계자는 "복수의 민간 VC가 산정한 기업 가치를 인정해 재무제표 기반의 밸류에이션(평가 가치) 없이 기술력과 사업성 심사만으로 신속히 투자할 수 있는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디지털 뉴딜을 이끌 데이터 기업인 ㈜모토브와 지속가능발전소㈜가 산은의 투자 대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산업은행은 디지털·그린 뉴딜 분야의 기업 지원을 위한 '스타트업 같이채움 신속 투자상품'의 첫 투자를 집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상품은 투자 모집액의 3분의 2 이상을 민간 벤처캐피탈(VC)로부터 유치한 투자 건에 대해 산은이 기업당 50억원까지 투자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산은 관계자는 "복수의 민간 VC가 산정한 기업 가치를 인정해 재무제표 기반의 밸류에이션(평가 가치) 없이 기술력과 사업성 심사만으로 신속히 투자할 수 있는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디지털 뉴딜을 이끌 데이터 기업인 ㈜모토브와 지속가능발전소㈜가 산은의 투자 대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모토브는 택시에 스마트 미디어 기기를 설치해 맞춤형 광고와 함께 환경, 안전, 교통 등의 도시 데이터를 수집·분석해 제공하는 벤처기업이다.

지속가능발전소는 인공지능(AI)·빅데이터 분석 기술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데이터를 분석·평가하는 혁신금융서비스(금융위원회 지정) 기업이다.

산업은행
산업은행

[연합뉴스TV 제공]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