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지원, 한미일 정보기관장 회의 참석차 일본으로 출국

송고시간2021-05-11 14:07

beta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11일 오전 한미일 정보기관장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일본으로 출국했다.

박 원장은 일본 도쿄에서 애브릴 헤인스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 다키자와 히로아키(瀧澤裕昭) 일본 내각정보관 등과 함께 한미일 3국 정보기관장 회의를 가질 것으로 알려졌다.

3국 정보기관장 회의에선 북한 및 중국 동향을 비롯한 동북아 정세가 깊이 있게 논의될 것으로 예상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자민당 2인자 니카이도 별도로 만날 듯

박지원, 한미일 정보기관장 회의 참석차 출국
박지원, 한미일 정보기관장 회의 참석차 출국

(서울=연합뉴스)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11일 한미일 정보기관장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인천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하고 있다. [연합뉴스TV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11일 오전 한미일 정보기관장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일본으로 출국했다.

박 원장은 일본 도쿄에서 애브릴 헤인스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 다키자와 히로아키(瀧澤裕昭) 일본 내각정보관 등과 함께 한미일 3국 정보기관장 회의를 가질 것으로 알려졌다.

3국 정보기관장 회의에선 북한 및 중국 동향을 비롯한 동북아 정세가 깊이 있게 논의될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바이든 정부의 새 대북정책에 대해서도 의견 교환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박 원장은 이와 별도로 일본 집권당 자민당의 2인자인 니카이 도시히로(二階俊博) 간사장과도 비공개로 만날 것으로 전해졌다.

이 자리에서 한일 양국이 이견을 좁히지 못하고 있는 일본군 위안부와 강제징용 등 과거사 문제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

박 원장은 지난해 11월에도 일본을 방문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를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한일관계 정상화 의지 등을 전달한 바 있다.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