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전자 '자율주행의 눈' ADAS 전방카메라, 국제인증 획득

송고시간2021-05-10 10:00

beta

LG전자[066570]는 자사의 자율주행 핵심부품인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전방 카메라가 글로벌 시험인증기관 TUV라인란드로부터 국제표준규격인 'ISO 26262 기능안전제품(Automotive Functional Safety Product)' 인증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ADAS 전방 카메라는 각종 센서를 통해 차량 앞쪽의 다양한 교통정보를 수집하기 때문에 자율주행차의 '눈'으로 불린다.

LG전자 관계자는 "최근 자율주행 기술개발과 인프라 구축이 빠르게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 자율주행 핵심부품은 물론 설계부터 검증, 생산에 이르는 개발 프로세스까지 전장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이어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LG전자[066570]는 자사의 자율주행 핵심부품인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전방 카메라가 글로벌 시험인증기관 TUV라인란드로부터 국제표준규격인 'ISO 26262 기능안전제품(Automotive Functional Safety Product)' 인증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이 기관이 자율주행 핵심부품에 이 인증을 부여한 경우는 LG전자 제품이 처음이다.

LG 여의도 본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LG 여의도 본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ADAS 전방 카메라는 각종 센서를 통해 차량 앞쪽의 다양한 교통정보를 수집하기 때문에 자율주행차의 '눈'으로 불린다. 장애물을 인식해 충돌 위험이 있을 때 긴급 제동을 도와주고 자동으로 차선을 유지하거나 앞차와 일정한 거리를 두게 해준다.

LG전자는 이 카메라를 만들기 위한 개발 프로세스도 'ISO 26262 기능안전프로세스(Automotive Functional Safety Process)' 레벨 3 인증을 받았다.

LG전자는 앞서 2017년에 이 인증의 레벨 2를 받은 바 있으며 이번에 고도화된 기능안전을 인정받아 국내 최초로 레벨3 인증에 성공했다.

ISO 26262 기능안전프로세스는 부품 고장이나 개발 프로세스의 오류로 사고가 발생할 확률을 측정한 후 부품과 프로세스가 기능적으로 얼마나 안전한지 보장해주는 국제표준규격이다.

LG전자 관계자는 "최근 자율주행 기술개발과 인프라 구축이 빠르게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 자율주행 핵심부품은 물론 설계부터 검증, 생산에 이르는 개발 프로세스까지 전장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이어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