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0대 경찰관 백신 접종 후 뇌출혈…"인과성 입증하라니 막막"

송고시간2021-05-07 18:24

beta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은 강원도 내 한 젊은 경찰관이 뇌출혈 진단을 받아 인과성 입증에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7일 강원경찰청 소속 30대 A 경위에 따르면 그는 지난달 29일 기저질환이 없는 상태에서 AZ 백신을 맞았다.

A씨의 지인은 "어린 딸이 있는 한 가정의 가장이자 건강한 청년이 하루아침에 막막한 처지가 됐다"며 "뇌출혈이라는 부작용이 누구든지 발생할 수 있는 일임에도 인과성 입증이 환자 개인에게 있어 입증은 물론 치료비 등에 큰 부담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상 반응 신고했으나 모니터링뿐…"제도적 보완 필요" 호소

백신 접종받는 경찰관
백신 접종받는 경찰관

[연합뉴스 자료사진으로 기사 내용과 관계없음.]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은 강원도 내 한 젊은 경찰관이 뇌출혈 진단을 받아 인과성 입증에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7일 강원경찰청 소속 30대 A 경위에 따르면 그는 지난달 29일 기저질환이 없는 상태에서 AZ 백신을 맞았다.

이튿날 다른 접종자와 유사한 오한 등을 겪은 그는 다음날 양쪽 다리 허벅지에 저린 느낌과 감각 저하를 느꼈고, 5월 4일 좌뇌에 뇌출혈 소견의 진단을 받았다.

A씨는 현재까지도 어지럼증과 사지저림 증상을 느끼고 있으며, 단기기억력 저하 증세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보건당국에 이상 반응으로 신고했으며, 뇌 정밀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A씨의 지인은 "어린 딸이 있는 한 가정의 가장이자 건강한 청년이 하루아침에 막막한 처지가 됐다"며 "뇌출혈이라는 부작용이 누구든지 발생할 수 있는 일임에도 인과성 입증이 환자 개인에게 있어 입증은 물론 치료비 등에 큰 부담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 지침에 따라 백신을 맞아 부작용이 생겼을 경우 공무상 재해 인정 등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이와 관련해 춘천시보건소 관계자는 "이상 반응 사례는 질병관리청에 보고했으며, A씨의 상태를 지속해서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말했다.

conany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7lpLEiJx5A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