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경덕 노동부 장관 취임…"청년 일자리 확대에 역량 집중"

송고시간2021-05-07 10:06

beta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이 7일 취임 일성으로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을 제시했다.

안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일자리를 통해 희망을 찾고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청년 일자리 기회 확대에 고용노동부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청년의 노동시장 진입을 촉진하기 위해 민간기업이 일자리를 늘릴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고 AI(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신기술 분야의 체계적인 인재 양성을 위한 전략적 투자와 직업훈련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중대재해법, 안전보건 시스템 획기적 전환 계기로 삼을 것"

취임사 하는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
취임사 하는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이 7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하고 있다. 2021.5.7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이 7일 취임 일성으로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을 제시했다.

안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일자리를 통해 희망을 찾고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청년 일자리 기회 확대에 고용노동부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청년의 노동시장 진입을 촉진하기 위해 민간기업이 일자리를 늘릴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고 AI(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신기술 분야의 체계적인 인재 양성을 위한 전략적 투자와 직업훈련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여성, 중장년,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게 보다 나은 일자리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산업 구조 전환 과정에서 일자리를 잃은 분들이 더 나은 일자리로 이동할 수 있는 지원체계도 마련하겠다"고 부연했다.

안 장관은 "우리 국민이 현실에서 마주하고 있는 일자리 상황은 여전히 어렵다"면서 "그 어느 때보다 일자리가 중요한 시기에 고용노동부 장관이라는 중책을 맡아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도 했다.

그러면서 "일자리를 찾지 못해 어려움을 겪는 분들의 상황이 하루빨리 개선될 수 있도록 기업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 유지 지원 등을 비롯한 모든 정책 수단을 동원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내년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앞서 기업별 안전보건관리 체계 구축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우리 산업 현장의 안전보건 시스템과 문화를 획기적으로 전환하는 계기로 삼겠다"며 "사망사고 감축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덧붙였다.

안 장관은 취임식 직후 대전현충원을 참배하고 오후에는 취임 인사차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와 대통령 직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를 방문할 예정이다.

그는 경총에 앞서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을 방문할 계획이었으나 한국노총 사무총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노총 측의 요청으로 취소했다.

국기에 경례하는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
국기에 경례하는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안경덕 신임 고용노동부 장관이 7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국기에 경례하고 있다. 2021.5.7 kjhpress@yna.co.kr

ljglo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