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부겸 "가상자산 거래에 400만명이 참여…방관은 무책임"

송고시간2021-05-06 15:27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박경준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6일 가상화폐 문제와 관련해 "정확하고 투명하게 지켜보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자는 이날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정의당 이은주 의원의 관련 질의에 "400만 명 이상이 실제로 거래에 참여하고 있어, 당신들이 알아서 하라고 하기에는 무책임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가 청년들에게 다른 방식으로 삶의 기회를 만들어주지 못해서 이런 일이 벌어졌으니 어떻게든 분발하라는 지적도 옳다"고 부연했다.

한편, 김 후보자는 이 의원이 질의 도중 소위 '코인' 투자를 '가상자산' 투자라고 지칭한 데 대해 "내재적 가치를 기반으로 한 재화가 아니지 않으냐는 비판이 여기저기서 나온다"고 언급했다.

김 후보자는 "(청문회에서의 질의·답변도) 투자에 따른 여러 피해를 조금씩이라도 줄여보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이해해달라"고 덧붙였다.

인사청문회 출석한 김부겸 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 출석한 김부겸 총리 후보자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출석하고 있다. 2021.5.6 zjin@yna.co.kr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