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콩, 민주화 활동가 조슈아 웡에 징역 10개월 추가

송고시간2021-05-06 12:55

beta

현재 수감 중인 홍콩 민주화 활동가 조슈아 웡(黃之鋒·24)에게 징역 10개월이 또다시 추가로 선고됐다.

6일 홍콩프리프레스(HKFP) 등에 따르면 이날 홍콩 지방법원은 지난해 6·4 톈안먼(天安門) 민주화운동 31주년을 기념하는 추모 집회에 참여한 혐의로 웡과 구의원 3명에게 징역형을 선고했다.

웡에게는 징역 10개월, 다른 이들에게는 징역 4~6개월이 각각 선고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톈안먼 추모 불법 집회 참여 혐의…옥중서 또다시 형량 늘어

홍콩 교도소에 수감 중인 민주화 활동가 조슈아 웡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홍콩 교도소에 수감 중인 민주화 활동가 조슈아 웡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홍콩=연합뉴스) 윤고은 특파원 = 현재 수감 중인 홍콩 민주화 활동가 조슈아 웡(黃之鋒·24)에게 징역 10개월이 또다시 추가로 선고됐다.

6일 홍콩프리프레스(HKFP) 등에 따르면 이날 홍콩 지방법원은 지난해 6·4 톈안먼(天安門) 민주화운동 31주년을 기념하는 추모 집회에 참여한 혐의로 웡과 구의원 3명에게 징역형을 선고했다.

웡에게는 징역 10개월, 다른 이들에게는 징역 4~6개월이 각각 선고됐다.

지난해 홍콩 당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이유로 1990년 이래 매년 빅토리아 공원에서 열린 톈안먼 시위 추모 촛불 집회를 31년 만에 불허했다.

그러나 이에 아랑곳 없이 당시 집회에는 수천명의 시민이 모였다.

경찰은 법원에 당시 약 2만명이 모였다고 밝혔다.

웡은 지난해 12월 불법집회 조직·선동 혐의로 징역 13.5개월을 선고받고 복역 중이다.

지난달 홍콩 법원은 수감 중인 그에게 2019년 10월 5일 정부의 복면금지법 시행에 반발해 열린 집회에 참가한 혐의로 징역 4개월을 별도로 선고했다.

HKFP는 이날 교도소에서 법원으로 웡을 이송하는 차량이 교통체증에 걸려 늦게 법원에 도착하면서 선고 공판이 20분 정도 지연됐다고 전했다.

웡은 차에서 내리면서 현장에 모인 지지자들에게 손을 흔들었다.

웡 등은 선고에 앞서 유죄를 인정했다. 이로 인해 웡의 형량이 징역 15개월에서 10개월로 줄었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