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일부 "美 대북접촉 추가 시도 긍정적…조기관여 이뤄지길"

송고시간2021-05-06 11:43

beta

통일부는 6일 미국이 새로운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전달하기 위해 북한과 추가 접촉을 시도했다는 외신 보도와 관련해 "북미대화 복원을 위한 여러 가지 노력을 하는 것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조 바이든 행정부가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북한에 전달하고자 추가로 대북 접촉을 시도했지만 북한이 반응이 없었다는 워싱턴포스트(WP)의 5일(현지시간) 보도에 대한 입장을 묻자 이같이 답했다.

그는 "대북정책 검토 결과 설명을 포함한 북미 간의 이런 접촉과 관여 등이 조기에 이뤄지기를 바란다는 게 정부의 입장"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정은 올해 공개활동, 1년 전보다 2.5배 늘어…리설주는 총 4회

김정은, 리설주와 군인가족공연 관람…핵심인사 빼놓곤 마스크 착용
김정은, 리설주와 군인가족공연 관람…핵심인사 빼놓곤 마스크 착용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부인 리설주 여사와 5일 군인가족예술소조 공연을 관람했다고 6일 보도했다. 조용원 노동당 비서(가운데 맨 왼쪽)와 리설주, 김정은 위원장, 리병철 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 박정천 군 총참모장 등 당ㆍ군 핵심 인사를 제외하고는 관람객 대부분이 마스크를 착용한 것이 눈에 띈다. 2021.5.6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통일부는 6일 미국이 새로운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전달하기 위해 북한과 추가 접촉을 시도했다는 외신 보도와 관련해 "북미대화 복원을 위한 여러 가지 노력을 하는 것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조 바이든 행정부가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북한에 전달하고자 추가로 대북 접촉을 시도했지만 북한이 반응이 없었다는 워싱턴포스트(WP)의 5일(현지시간) 보도에 대한 입장을 묻자 이같이 답했다.

그는 "대북정책 검토 결과 설명을 포함한 북미 간의 이런 접촉과 관여 등이 조기에 이뤄지기를 바란다는 게 정부의 입장"이라고 말했다.

통일부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날 리설주 여사와 군인가족 공연을 관람한 것을 포함해 올해 공개활동이 총 42회였다고 집계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배 늘어난 수준이다.

리설주 여사의 경우 전날 공연 관람과 더불어 앞서 김정일 국방위원장 생일 계기 기념공연 관람과 김일성 주석 생일 계기 금수산궁전 방문, 김일성 주석 생일 계기 공연 관람까지 올해 총 4회 공개활동을 했다.

한편, 이 당국자는 북한이 코로나19 백신 국제공동구매 프로젝트인 코백스로부터 백신을 공급받기 위해 진행 중인 '기술적 요건에 따르는 과정'에 대해 "한 나라가 코백스로부터 백신을 공급받으려면 접종 우선순위, 수송 경로, 승인·임상 절차 등 제출해야 할 자료가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북한도 이런 것들을 갖추는 게 필요하다는 차원으로 이해한다"고 분석했다.

세계보건기구(WHO) 에드윈 살바도르 평양사무소장은 전날 자유아시아방송(RFA)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이 코로나19 백신을 공급받기 위해 '기술적 요건에 따르는 과정'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