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동의보감 속 매미 허물, 아토피 피부염 개선 효과 입증

송고시간2021-05-06 09:55

beta

동의보감에도 실린 약재인 매미 허물(선퇴)이 아토피 피부염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한국한의학연구원은 임혜선 박사 연구팀이 선퇴 추출물의 아토피 피부염 억제 효과와 작용 기전을 동물실험으로 규명했다고 6일 밝혔다.

집먼지진드기를 이용해 아토피 피부염을 유발한 실험 쥐에 선퇴 추출물을 6주 동안 투여하며 관찰한 결과, 실험군의 긁는 시간이 평균 33초로 아무런 처치를 하지 않은 대조군(69초)보다 증상이 개선된 것을 확인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의학연 "동물실험에서 가려움 증상 완화 확인"

아토피 피부염 개선 작용 기전
아토피 피부염 개선 작용 기전

[한국한의학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동의보감에도 실린 약재인 매미 허물(선퇴)이 아토피 피부염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한국한의학연구원은 임혜선 박사 연구팀이 선퇴 추출물의 아토피 피부염 억제 효과와 작용 기전을 동물실험으로 규명했다고 6일 밝혔다.

동의보감에는 선퇴가 경련·경직 증상을 개선하는 효능이 있다고 기록돼 있다. 선퇴 추출물의 파킨슨병 억제 효과를 동물실험으로 입증한 연구도 있다.

또 선퇴가 피부 감각이 둔화하고 몹시 가려운 증상 등의 피부질환을 치료한다는 기록도 있다.

연구팀은 전통 의서의 피부 질환 치료 효능을 재해석해 아토피 피부염에 적용, 동물 실험을 통한 유효성 검증 연구를 수행했다.

선퇴 추출물 투여군에서 염증성 사이토카인 감소 효과
선퇴 추출물 투여군에서 염증성 사이토카인 감소 효과

[한국한의학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집먼지진드기를 이용해 아토피 피부염을 유발한 실험 쥐에 선퇴 추출물을 6주 동안 투여하며 관찰한 결과, 실험군의 긁는 시간이 평균 33초로 아무런 처치를 하지 않은 대조군(69초)보다 증상이 개선된 것을 확인했다.

아토피 피부염으로 각질층 두께가 평상시 18.6㎛(마이크로미터·100만분의 1m)에서 116.6㎛로 두꺼워졌다가 선퇴 추출물 투여 후 35.8㎛로 줄어든 모습도 확인됐다.

선퇴 추출물 투여군의 가려움증과 각질층 두께 변화 실험
선퇴 추출물 투여군의 가려움증과 각질층 두께 변화 실험

[한국한의학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구팀이 실험용 쥐의 면역 반응 변화를 살펴본 결과, 과잉 면역반응을 일으켜 염증성 사이토카인(신체 면역 체계를 제어하고 자극하는 신호 물질) 분비를 촉진하는 염증 복합체 'NLRP3'의 활성이 선퇴 추출물 투여 이후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임혜선 연구원은 "안전성이 검증된 천연물 한약재 선퇴를 이용한 치료제를 개발해 기존 국소용 스테로이드제의 2차 감염 등 부작용을 해결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산화의학과 세포 수명'(Oxidative Medicine and Cellular Longevity) 지난 1월 13일 자에 실렸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