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신규 확진 이틀째 한 자릿수…안정세 유지

송고시간2021-05-06 08:38

진단검사
진단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대구에서 이틀 연속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한 자릿수에 머물렀다.

6일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7명이 증가한 9천408명으로 집계됐다.

주소지별로 수성구 2명, 남구·서구·북구·달서구·달성군 각 1명이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3명은 감염경로를 알 수 없어 방역 당국이 의료기관 이용력 등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또 1명은 감염경로 불상으로 확진된 수성구 요양병원 간병사와 접촉한 뒤 양성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2명은 경북 청도, 서울 확진자와 각각 접촉했고 1명은 울산 확진자의 n차 감염으로 파악됐다.

대구에서는 지난달 30일 확진자 수가 14명을 기록한 뒤 이달 1일 12명, 2일 10명, 3일 12명, 4일 10명, 5일 6명 등으로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다.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