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2경인고속도서 화물차 추돌한 운전자 도주…연속 후속 사고

송고시간2021-05-06 05:14

승용차-화물차 추돌사고(PG)
승용차-화물차 추돌사고(PG)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인천 제2경인고속도로에서 화물차를 들이받은 승용차 운전자가 차량을 버리고 달아난 현장에서 후속 사고가 잇따라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6일 인천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35분께 인천시 연수구 선학동 제2경인고속도로 안양 방향 6.3㎞ 지점에서 A씨가 몰던 그랜저 차량이 앞서가던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사고 직후 A씨는 그랜저 차량을 두 차로에 가로질러 방치한 뒤 달아났으며 뒤따라오던 승용차 2대가 해당 그랜저 차량을 잇따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등 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화물차 운전자는 경찰 조사에서 "큰 소리가 나길래 처음에는 사고가 난 줄 모르고 차량 타이어가 펑크난 줄 알았다"며 "뒤늦게 차를 세우고 보니 추돌 사고 흔적이 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가 사고를 낸 뒤 그랜저 차량을 버리고 달아난 것으로 보고 해당 차량을 견인한 뒤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A씨를 쫓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사고 후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고 현장에서 달아난 것으로 추정된다"며 "화물차 운전자는 현장을 좀 벗어난 뒤 차량을 세워 A씨를 보지 못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cham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